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임신 후 언제까지 낙태 허용? 헌재 가이드라인은 22주
    임신 후 언제까지 낙태 허용? 헌재 가이드라인은 22주 유료 ... 낙태는 죄 아니다…66년의 굴레 벗다 뚜렷해진 문 정부 '진보 헌재'…7년 만에 뒤집힌 낙태죄 여성계 “여성의 삶 억압한 과거와 단절” 종교계 “태아 생명권 부정, 정당화 안돼” 김동석 ... 있다는 우려가 높다. 최안나 전문의는 “지금도 합법적인 낙태에는 건강보험이 적용된다. 앞으로 낙태 허용 범위가 넓어지더라도 지금처럼 건강보험이 적용돼야 한다”며 “비급여가 되면 실태를 파악하기 ...
  • [양성희의 시시각각] 낙태라는 죄
    [양성희의 시시각각] 낙태라는 죄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여성 4명 중 3명이 형법과 모자보건법상 '낙태죄' 개정에 찬성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의 실태조사에서다. 낙태죄 폐지 여론에 힘을 싣는 결과다. ... 형법 조항에 대해 '헌법 불합치' 판정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다. 한국사회의 뜨거운 감자였던 낙태죄 문제가 새 국면을 맞을 수 있단 얘기다. 이번 조사에 따르면 낙태 건수 자체는 과거보다 ...
  • [양성희의 시시각각] 낙태라는 죄
    [양성희의 시시각각] 낙태라는 죄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여성 4명 중 3명이 형법과 모자보건법상 '낙태죄' 개정에 찬성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의 실태조사에서다. 낙태죄 폐지 여론에 힘을 싣는 결과다. ... 형법 조항에 대해 '헌법 불합치' 판정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다. 한국사회의 뜨거운 감자였던 낙태죄 문제가 새 국면을 맞을 수 있단 얘기다. 이번 조사에 따르면 낙태 건수 자체는 과거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