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과실치상 혐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Talk쏘는 정치] 허술한 법에…남산 케이블카 57년간 독점

    [Talk쏘는 정치] 허술한 법에…남산 케이블카 57년간 독점

    ... 제대로 살피지 않아 제동이 늦었기 때문이라고 하는데요, 경찰은 운행 담당자 김모 씨를 업무상과실치상혐의로 입건했습니다. 남산케이블카, 매년 이용자가 약 100만명에 달할 정도로 이용객이 많은데요. ... 케이블카 운영방식도 개통 이후 수동방식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습니다. 그러다보니 대부분 운전자의 과실이 사고로 이어져왔습니다. 게다가 수백억의 영업이익을 올리면서 안전관리나 공익적 공공기여에 대한 ...
  • 충돌사고 낸 케이블카…알고 보니 58년째 '남산 독점'

    충돌사고 낸 케이블카…알고 보니 58년째 '남산 독점'

    ... 브레이크를 늦게 작동시켜 케이블카가 제때 정지하지 못해 사고가 났다는 설명이다. 이 같은 수동 운행은 1962년 첫 설치됐을 때부터 써 온 방식이다. 남대문경찰서는 업체 직원을 업무상 과실치상 혐의로 입건했다. 성중기 서울시 의원은 “운전자가 브레이크를 수동으로 제어하다 사고가 났다는 것은 그만큼 케이블카 안전 관리에 투자하지 않았다는 의미”라며 “서울시가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
  • 남산케이블카 '공포의 하강'…"전방 주시 태만" 직원 입건

    남산케이블카 '공포의 하강'…"전방 주시 태만" 직원 입건

    ... 주어져서 그래요.] 사고 원인은 직원의 실수로 파악됐습니다. 운행 담당자 김모 씨는 "앞을 제대로 살피지 않아 제동이 늦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김씨를 업무상과실치상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JTBC 핫클릭 붕괴 20분 전 "건물 흔들린다" 카톡…아무도 '응답' 안 해 드라이비트 외벽 순식간에…100여명 투숙 모텔 '아찔' 제주 서귀포 '관광 잠수함' ...
  • 남산케이블카 펜스에 '쾅'···운행 직원 "전방주시 태만"

    남산케이블카 펜스에 '쾅'···운행 직원 "전방주시 태만"

    ... 남산케이블카가 도착 지점에서 속도를 줄이지 못하고 난간을 들이받은 사고가 발생한 가운데 경찰이 당시 케이블카 운행 제어 담당자를 입건했다. 서울 남대문경찰서는 케이블카 운영업체 직원 A씨를 업무상과실치상 혐의로 지난 12일 입건했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사고 당일 경찰 조사에서 “전방 주시 태만으로 케이블카를 멈추는 게 늦어졌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긴급진단] 추락사고 거북선 20m 옆 보행데크도 고정못 빠져 삐걱

    [긴급진단] 추락사고 거북선 20m 옆 보행데크도 고정못 빠져 삐걱 유료

    ... 참가 선수 5명이 해저 바닥과 충돌해 타박상을 입었으나 대회를 중단시키지도 않았다. 검찰은 해경 수사 결과를 토대로 서구청 소속 공무원 A씨(5급) 등 안전관리 담당자 3명을 업무상과실치상 혐의로 재판에 넘겼다. 부산 송도 해상 다이빙대.[연합뉴스] ━ 관광에 도움…사고 나도 폐쇄 못해 이런 상황에서 서구청이 오는 7월 1일부터 다시 다이빙대를 운영키로 해 논란이 일고 ...
  • 교통사고 30대도, 안전사고 50대도 “정년 65세로 배상액 다시 계산하라”

    교통사고 30대도, 안전사고 50대도 “정년 65세로 배상액 다시 계산하라” 유료

    ... 위험 때문에 작업장에는 일반인이 들어오지 못하게 돼 있었다. 이 일로 정비기사는 안전관리 의무를 소홀히 한 혐의(업무상과실치상)로 기소돼 집행유예 2년의 형사처벌을 받았다. 이씨는 그를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 소송도 냈다. 1·2심은 정비기사 과실을 60%로 인정하고 이씨의 가동연한을 60세로 계산해 5100여만원을 배상하라고 했지만 대법원은 “65세 기준으로 ...
  • “광안대교 충돌 선박, 대학 실습선 덮쳤으면 큰 사고 날 뻔”

    “광안대교 충돌 선박, 대학 실습선 덮쳤으면 큰 사고 날 뻔” 유료

    ... 예인선 없이 입·출항하는 경우가 잦아 사고가 언제 터져도 터질 거라 생각했다”고 말했다. 선장 S씨(43)는 음주 운항 혐의를 여전히 부인해 해경이 음주 운항 입증에 주력하고 있다. 부산 해경은 해사안전법 위반(음주 운항)과 업무상 과실치상 혐의 등으로 구속된 선장을 8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부산=이은지 기자 lee.eunji2@jo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