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한화전 스윕' 장정석 감독 "타자들의 타격감이 이어졌다"
    '한화전 스윕' 장정석 감독 "타자들의 타격감이 이어졌다" ... 활약했다. 장정석 키움 감독은 경기 후 "최근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타자들의 타격감이 오늘 경기에서도 이어졌다. 타자들이 성급하게 공격하기보다 팀플레이를 잘 해줬다. 점수를 만들어내는 과정도 상위 타선에 집중되지 않고 상 · 하위 타선에 걸쳐 다양한 선수들이 해줘 의미가 있었다"고 만족감을 나타냈다. 이어 "1번 타순에 배치된 서건창은 2개의 안타와 희생플라이로 득점과 타점을 ...
  • LG 2회에만 4사구 8개로 5실점 자멸
    LG 2회에만 4사구 8개로 5실점 자멸 ... 끝에 3-5로 졌다. 이번 주말 3연전을 1승2패로 마감한 LG는 두산과의 상대전적에서 여전히 3승6패로 열세를 나타내고 있다. LG는 2회 5점을 한꺼번에 내줬다. 놀라운 점은 이 과정에서 피안타는 한 개도 없었다. 4사구를 8개 내준 탓이다. KBO 리그 역대 한 이닝 최다 4사구 허용의 불명예 타이기록이다. 출발만 하더라도 좋았다. 두산 임시선발 최원준을 맞아 ...
  • [IS 냉탕] '또 흔들린' 한화 김범수, 이번에도 스스로 무너졌다
    [IS 냉탕] '또 흔들린' 한화 김범수, 이번에도 스스로 무너졌다 ... 가까이 승리 추가가 없다. 5-6으로 뒤진 3회 1사 1,2루 위기 상황에서 마운드를 내려갔고 팀은 6-9로 패해 5연패 늪에 빠졌다. 최근 8경기로 범위를 넓히면 1승 7패다. 결과와 과정이 모두 최악이었다. 1회 시작부터 흔들렸다. 0-0으로 맞선 1회말 3루타(서건창)-안타(김하성)-몸에 맞는 공(이정후)-볼넷(샌즈)-안타(장영석)로 순식간에 2실점했다. 6번 김규민을 1루 땅볼로 ...
  • "혼연일체 캐릭터…" 신혜선, 지젤의 매드신
    "혼연일체 캐릭터…" 신혜선, 지젤의 매드신 ... 2TV 수목극 '단, 하나의 사랑'에서 발레리나를 맡아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까칠하지만 여린 속내를 섬세하게 그리며 또 천사 김명수(김단)을 만나 사랑을 알게 되는 과정들을 밀도 높은 연기로 표현하며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중이다. 지난 방송에서 안방극장의 프리마돈나가 되어 화면을 장악했다. 비극적 사랑의 주인공 지젤이 돼 춤을 선보이는 이연서의 모습이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정재승 칼럼] 호기심을 거세하는 교육에 희망은 없다
    [정재승 칼럼] 호기심을 거세하는 교육에 희망은 없다 유료 ... 찾으면 기쁘도록 디자인돼 있다. 호기심의 보상은 해답이 주는 즐거움이지만, 이를 통해 우리는 '세상에 대한 이해'를 얻게 된다. 끊임없이 세상에 질문을 던지고 거기에 대한 해답을 찾는 과정에서 세상을 더 많이 이해한다. 그러면 다음 상황을 예측할 수도 있고, 새로운 상황이 벌어졌을 때 적절하게 대처할 수 있다. 캘리포니아주립대 메티아스 그루버 박사와 그 연구팀은 '스스로의 ...
  • [정재승 칼럼] 호기심을 거세하는 교육에 희망은 없다
    [정재승 칼럼] 호기심을 거세하는 교육에 희망은 없다 유료 ... 찾으면 기쁘도록 디자인돼 있다. 호기심의 보상은 해답이 주는 즐거움이지만, 이를 통해 우리는 '세상에 대한 이해'를 얻게 된다. 끊임없이 세상에 질문을 던지고 거기에 대한 해답을 찾는 과정에서 세상을 더 많이 이해한다. 그러면 다음 상황을 예측할 수도 있고, 새로운 상황이 벌어졌을 때 적절하게 대처할 수 있다. 캘리포니아주립대 메티아스 그루버 박사와 그 연구팀은 '스스로의 ...
  • 고등교육 핵심은 '디자인 싱킹'…빅데이터·인문학 융합해야
    고등교육 핵심은 '디자인 싱킹'…빅데이터·인문학 융합해야 유료 ... 판단했어요. 새 술은 새 부대에 담아야지요. 제 직무는 16일로 끝납니다.” 총장 선출방식도 바뀌나요. “기존에는 법인 임명 방식이었는데 간선제로 바뀝니다. 현직 총장이 자리를 비워줘야 선출과정의 공정성과 객관성을 더 명확히 할 수 있다고 봅니다. 제 잔여 임기를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계기도 되고요. 신교과과정 개편 등 일부 업무가 남아있지만, 변화의 토대는 다져졌으니 제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