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민자 국제학교 “외화 아끼고 인재 양성” vs “위화감만 키워”
    민자 국제학교 “외화 아끼고 인재 양성” vs “위화감만 키워” 유료 ... [그래픽=박춘환 기자 park.choonhwan@joongang.co.kr] 교육청과 심의위는 '교육의 영리화'에 경계심을 나타내고 있다. 그러나 제주특별자치도법 제189조에 따르면 제주도에선 교육부장관의 동의를 받아 영리법인 학교를 세울 수 있다. 그럼에도 ACS제주는 이익을 본국에 보내지 않고 있는 기존 국제학교 4곳처럼 운영하겠다는 입장이다. 기존 4개 국제 학교는 ACS제주와 ...
  • 연결·융합·공헌 3C에 총력…다빈치 같은 멀티 인재 키울 것
    연결·융합·공헌 3C에 총력…다빈치 같은 멀티 인재 키울 것 유료 ... 가르치고 더 많이 배우자(Teach less, Learn more)'를, 2016년에는 '기술이 미래다(Skills Future)'를 치고 나왔어요. 중요한 건 교육을 제2의 경제로 보는 겁니다. 교육부·통상산업부·경제기획원·인력부가 총체적으로 지원해요. 경제와 대학이 함께 가야 성공한다는 좋은 사례입니다.” 싱가포르처럼 정부·대학 함께 움직여야 우리가 배울 점이 많네요. "정부와 ...
  • 연결·융합·공헌 3C에 총력…다빈치 같은 멀티 인재 키울 것
    연결·융합·공헌 3C에 총력…다빈치 같은 멀티 인재 키울 것 유료 ... 가르치고 더 많이 배우자(Teach less, Learn more)'를, 2016년에는 '기술이 미래다(Skills Future)'를 치고 나왔어요. 중요한 건 교육을 제2의 경제로 보는 겁니다. 교육부·통상산업부·경제기획원·인력부가 총체적으로 지원해요. 경제와 대학이 함께 가야 성공한다는 좋은 사례입니다.” 싱가포르처럼 정부·대학 함께 움직여야 우리가 배울 점이 많네요. "정부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