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구봉서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구봉서
(具鳳書 / KOO,BONG-SUH)
출생년도 1926년
직업 대중문화연예인
프로필 더보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민할배' 송해 '영원한 청춘' 신성일 박물관 생긴다

    '국민할배' 송해 '영원한 청춘' 신성일 박물관 생긴다 유료

    ... 발족한 뒤 첫 회의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박물관의 명칭을 '송해 코미디 박물관'으로 하기로 의견이 모였다. 위원회는 박물관을 송씨의 공연 의상, 방송 대본, 사진·영상자료와 서영춘·구봉서·배삼룡 등 우리나라 코미디 1세대 관련 자료를 함께 전시하는 코미디 역사 기록 공간으로 꾸미기로 뜻을 모았다. 송해 코미디 박물관은 옥포면 기세리에 있는 송해공원 안에 지어진다. 달성군은 ...
  • 장사익 “다시 찾은 생명 같은 노래…모든게 감사하쥬”

    장사익 “다시 찾은 생명 같은 노래…모든게 감사하쥬” 유료

    ... 내가 나그네 갔잖여. 아는 시지만 종이에 부랴 써서 집에서 읊어봤어유. 그랬더니 노래가 나와. 강나루 건너서~ 밀밭길을~구름에 달 가듯이~가는 나그네~.” 최근 별세한 원로 코미디언 구봉서의 빈소에서도 그는 노래했다. '귀천'과 '봄날은 간다'를 불렀다. 그는 무대에서만 노래하지 않는다. 사람들이 행복해질 수 있는 판이 있으면 어디서든 부른다. 연극인 박정자는 "백년, 천년을 ...
  • [현장is] "영원한 별이 됐다"…'대부' 故 구봉서 마지막 가는길(종합)

    [현장is] "영원한 별이 됐다"…'대부' 故 구봉서 마지막 가는길(종합) 유료

    '희극계 대부' 구봉서가 세상과 영원한 작별을 고했다. 사인은 숙환. 향년 90세다. 고(故) 구봉서의 발인은 29일 오전 6시 서울 서초구 반포동 가톨릭대학교 서울 성모병원에서 진행됐다. 가족과 친지들이 나와 발인식을 엄수했다. 고인과의 영원한 작별에 가족, 친지, 코미디언 후배들이 아쉬움의 눈물을 흘렸다. 발인식에는 송해를 비롯해 엄용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