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학의 구속, 심야 출국 시도가 '덫' 됐다···法 "도망 우려"
    김학의 구속, 심야 출국 시도가 '덫' 됐다···法 "도망 우려" 유료 ... 김학의(63) 전 법무부 차관이 16일 구속수감됐다. 검찰이 김 전 차관의 신병 확보에 성공하면서 향후 검찰 수사가 속도를 낼 전망이다. 신종열 서울중앙지법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오후 11시쯤 김 전 차관의 구속영장발부했다. 신 부장판사는 “주요 범죄혐의가 소명되고 증거인멸이나 도망 염려 등과 같은 구속 사유도 인정된다”고 설명했다.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 권고 ...
  • 강신명 구속, 김수남 수사…서로 전직 수장 겨눈 검·경
    강신명 구속, 김수남 수사…서로 전직 수장 겨눈 검·경 유료 ... 혐의(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으로 강신명(55)·이철성(61) 전 경찰청장 등에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강 전 청장 등은 15일 서울중앙지법에 출석해 영장실질심사를 받았다. 법원은 강 전 청장에 대해선 영장발부하고 이 전 청장에 대해선 기각했다. 법원은 "강 전 청장이 증거를 인멸할 우려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날 경찰은 민원인이 제출한 고소장을 바꿔치기한 ...
  • [서소문 포럼] 검경 수사권 조정보다 더 중요한 것
    [서소문 포럼] 검경 수사권 조정보다 더 중요한 것 유료 ... 받도록 해야 한다. 적어도 수사기관장은 청문회 후 대통령이 일방적으로 임명하는 일은 없어야 한다는 얘기다. 불구속 수사와 재판을 확대하고 영장 통제를 강화하는 것도 필수적이다. 논란이 되는 과잉 수사, 별건 수사를 차단하려면 법원이 압수수색영장부터 신중하게 발부해야 한다. 인신 구속을 결정하는 영장전담 판사도 늘리고 여러 명의 판사가 함께 구속 여부를 판단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