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국정지지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론] 정치적 임명직 인사는 '만사'이지만 '망사'될 수도

    [시론] 정치적 임명직 인사는 '만사'이지만 '망사'될 수도 유료

    김동욱 서울대 행정대학원 교수 대통령의 국정 운영을 보좌하고 정부 정책을 결정하는 정무직 공무원과 공공기관의 장을 임용하는 인사는 대통령의 성패를 좌우하는 사안이다. 역대 정부에서 ... 논공행상에 따라 임용할 때 코드인사, 낙하산인사, 인사권 남용 등 비난 여론이 들끓으면서 대통령 지지도가 하락했다. 그래서 정치적 임명직의 인사가 정권의 '만사'(萬事)가 되거나 '망사'(亡事)가 ...
  •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오세훈 “한국당 장외투쟁, 이회창 때처럼 연중 계속될 것”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오세훈 “한국당 장외투쟁, 이회창 때처럼 연중 계속될 것” 유료

    ... 박수를 친다. 속도조절론, 강약조절론에 힘이 실리기 어렵다. 다만 한 여름 장외 투쟁이 어려운 점을 고려하면 일단 다음 달 말 정도까지 장외 정치가 계속될 거다.” 문 대통령의 3년 차 국정 지지도는 역대 대통령과 비교하면 꽤 높은 편이다. 하지만 대선 때 지지층 외에 문 대통령이 새로 끌어모은 중도 그룹이 대부분 이탈한 것도 사실이다. 거기에다 야권의 차기 대권주자 지형은 ...
  • 문재인 정부 경제정책 “잘했다” 43% “잘못했다” 55%

    문재인 정부 경제정책 “잘했다” 43% “잘못했다” 55% 유료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2년에 대해 국민의 절반이 잘했다고 평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경제정책에 대해선 부정적 평가가 우세했다. 중앙일보 조사연구팀이 문 대통령 취임 2주년(10일)을 ... 잘했다는 평가는 TK 지역 28.2%, 자영업자 32.2%에 그쳤다. 문재인 정부에 대한 지지도가 높은 진보 성향 응답자들도 경제정책에 대해선 상대적으로 박했다. 이들의 78.6%는 국정수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