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경제불안이 금 투자 부추기고, 허약한 경제체질 금값 올려
    경제불안이 금 투자 부추기고, 허약한 경제체질 금값 올려 유료 ━ [권혁주 논설위원이 간다] 금에 쏠린 시선 LS니꼬동제련이 만든 12.5kg(오른쪽) 및 1kg, 100g 순금 골드바. 송봉근 기자 경기 부진이 계속 이어지리라는 예언인가. ...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의 '리디노미네이션(화폐단위 변경)' 발언이 불을 댕겼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업무보고에서 “리디노미네이션을 논의할 때가 됐다”고 한 게 발단이었다. 물가가 오르고 화폐 ...
  • [권혁주 논설위원이 간다] 흰개미, 온난화로 서울 북촌까지 북상
    [권혁주 논설위원이 간다] 흰개미, 온난화로 서울 북촌까지 북상 유료 ... 스패니얼'이라는 견종으로, 사회공헌 차원에서 보안업체 에스원이 삼성에버랜드의 협력을 받아 훈련한다. 산속에서 흰개미를 채집해 흰개미가 뿜는 화학물질의 냄새를 찾도록 한다. 문화재청 측은 “최근에 흰개미 피해를 본 곳은 화학물질이 남아 있기에 탐지견과 함께 가면 찾아낼 확률이 높다”고 소개했다. 현재 3마리가 활동 중이며 2마리가 훈련을 받고 있다. 」 권혁주 논설위원
  • [권혁주 논설위원이 간다] 중국의 양자 기술, 미국에 '스푸트니크 충격'을 던지다
    [권혁주 논설위원이 간다] 중국의 양자 기술, 미국에 '스푸트니크 충격'을 던지다 유료 ... 현지에 세워 2200만 달러(약 260억원)를 투자받았다. NQI법에 보면 미국은 대통령 자문위원회까지 만들도록 했다. “'국가 나노기술 이니셔티브(2003년)'에서 대통령 자문기구를 두도록 ... 걸림돌은 좋게 표현해 '공평무사' 주의가 번진 국내 연구 풍토다. 이를 극복하고 양자정보 과학기술의 패스트 팔로워가 되려면 선택과 집중을 하려는 정부의 결단이 필요하다. 권혁주 논설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