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금융지주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웃는 카뱅 우는 케뱅…접근성·돈줄·마케팅서 갈렸다

    웃는 카뱅 우는 케뱅…접근성·돈줄·마케팅서 갈렸다 유료

    ... 명 돌파 초읽기에 들어갔다. 한날 한시에 태어난 쌍둥이 같았던 둘의 운명은 왜 갈렸을까. 금융 업계에서는 크게 세 가지 요인을 꼽는다. [그래픽=박춘환 기자 park.choonhwa... 사들여 자회사로 편입할 수는 있지만 케이뱅크가 비상장사라 지분을 50%까지 늘려야 한다. 금융지주사 체제로 전환 후 비금융 부문을 강화하려는 전략에 어긋나고 자금 부담도 따른다. 자본 확충 ...
  • 웃는 카뱅 우는 케뱅…접근성·돈줄·마케팅서 갈렸다

    웃는 카뱅 우는 케뱅…접근성·돈줄·마케팅서 갈렸다 유료

    ... 명 돌파 초읽기에 들어갔다. 한날 한시에 태어난 쌍둥이 같았던 둘의 운명은 왜 갈렸을까. 금융 업계에서는 크게 세 가지 요인을 꼽는다. [그래픽=박춘환 기자 park.choonhwa... 사들여 자회사로 편입할 수는 있지만 케이뱅크가 비상장사라 지분을 50%까지 늘려야 한다. 금융지주사 체제로 전환 후 비금융 부문을 강화하려는 전략에 어긋나고 자금 부담도 따른다. 자본 확충 ...
  • 신한금융 '파격 행보'…조용병 회장 “퇴직연금 손실 나면 수수료 안 받겠다”

    신한금융 '파격 행보'…조용병 회장 “퇴직연금 손실 나면 수수료 안 받겠다” 유료

    신한금융그룹이 퇴직연금 수수료를 '받지 않겠다'는 파격적인 개편안을 내놨다. 개인형퇴직연금(IRP) 수익률이 마이너스로 떨어질 경우에 한해서다. 16일 신한금융은 신한은행·신한금융투자·신한생명을 아우르는 지주사 내 퇴직연금사업부문에서 수수료 인하안을 다음달 1일부터 시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룹사 중 첫 단추는 신한은행이 꿴다. 신한금융은 지난 4월 퇴직연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