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급기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檢 징용재판 문서 내밀자…윤병세 "1급 기밀인데" 민감 반응

    檢 징용재판 문서 내밀자…윤병세 "1급 기밀인데" 민감 반응

    윤병세. [뉴스1]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소송을 둘러싼 '재판 거래' 의혹의 핵심 당사자인 윤병세 전 외교부 장관이 관련 재판에 나와“대법원 판결을 뒤집을 의도는 없었다”고 주장했다. 윤 전 장관은 “민감한 외교 기밀이 노출될 경우 국익에 미칠 영향이 우려된다”며 비공개 신문을 요청했지만 재판부는 받아들이지 않았다. 윤 전 장관은 14일 서울중앙지법 ...
  • 탤런트 유선, 블레스ENT에 새 둥지

    탤런트 유선, 블레스ENT에 새 둥지

    ... '태양의 남쪽'(2003) '달콤한 스파이'(2006) '부탁해요 캡틴'(2012) '크리미널 마인드'(2017)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2018~2019), 영화 '4인용 식탁'(2003) '범죄의 재구성'(2004) '이끼'(2010) '가비'(2012) '돈 크라이 마미'(2012) '1급기밀'(2018) 등에 출연했다. snow@newsis.com
  • "꿈같다" 이성민·한지민, 영평상 男女주연상…'1987' 최우수작품상[종합]

    "꿈같다" 이성민·한지민, 영평상 男女주연상…'1987' 최우수작품상[종합]

    ... 연기를 펼쳐 여전한 존재감을 보여줬다. 올해 마련된 특별상에는 '가슴에 돋는 칼로 슬픔을 자르고'(1992) '이태원 살인사건'(2009) '1급기밀'(2018) 등으로 자신만의 영화세계를 구축한 고(故) 홍기선 감독(1957~2016)이 선정됐다. 국제영화비평가연맹 한국본부상은 오랜 침묵을 깨고 돌아온 '버닝'의 이창동 ...
  • [종합IS] 이성민X한지민 38회 영평상 남녀주연상…'1987' 작품상

    [종합IS] 이성민X한지민 38회 영평상 남녀주연상…'1987' 작품상

    ... 감독의 영화 '시'에 출연해 인상 깊은 연기를 펼쳐 여전한 존재감을 보여줬다. 올해 마련된 특별상에는 '가슴에 돋는 칼로 슬픔을 자르고'(1992) '이태원 살인사건'(2009) '1급기밀'(2018) 등으로 자신만의 영화세계를 구축한 고(故) 홍기선 감독(1957~2016)이 선정됐다. 국제영화비평가연맹 한국본부상은 오랜 침묵을 깨고 돌아온 '버닝'의 이창동 감독이 수상한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윤병세 “징용재판 관련 문서는 1급기밀…노출 땐 국익 침해”

    윤병세 “징용재판 관련 문서는 1급기밀…노출 땐 국익 침해” 유료

    윤병세. [뉴스1]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소송을 둘러싼 '재판 거래' 의혹의 핵심 당사자인 윤병세 전 외교부 장관이 관련 재판에 나와“대법원 판결을 뒤집을 의도는 없었다”고 주장했다. 윤 전 장관은 “민감한 외교 기밀이 노출될 경우 국익에 미칠 영향이 우려된다”며 비공개 신문을 요청했지만 재판부는 받아들이지 않았다. 윤 전 장관은 14일 서울중앙지법 ...
  • Kim Sang-kyung is unafraid to speak his mind : 'The Vanished' star has had a busy 2018, with roles in three films released over three months 유료

    ... 영화를 아무리 잘 찍어도, 재미있다고 입소문이 나도 관이 없으면 관객들은 볼 수가 없어요. 그 피해만 안 보면 좋겠네요. 그래서 몇만 들 것 같아요? (웃음)" -올해 상반기에만 '1급기밀', '궁합', '사라진 밤'까지 세 편의 작품을 선보였죠. "그러게요. '궁합'이 예상보다 늦게 개봉하면서 제 입장에서는 '줄줄이'가 됐어요. 배우의 뜻은 아닌데 지겨움을 느끼 실까...
  • [취중토크①] 김상경 "소신발언? 저도 장사꾼에 상업적 사람이에요"

    [취중토크①] 김상경 "소신발언? 저도 장사꾼에 상업적 사람이에요" 유료

    ... 몇만 들 것 같아요?(웃음)" -음… 250만 정도로 시작할까요? "그렇지. 현실적이네. 좋아요, 좋아. 여기에서 500만 나왔으면 나 한숨 쉬었을 거야. 하하." -'1급기밀'은 그런 점에서 아쉬움이 남나요. "'온 관'으로만 곳곳에 있었으면 지금보다 누적관객수가 훨씬 높았을 거예요. 엄청 이른 아침 아니면 새벽에나 볼 수 있었으니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