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이미지

  • 마윈 “최고 부자는 가장 먼저 책임을 짊어지는 자리다”
  • [사진] 중국기업가클럽 모임서 셀카 찍는 올랑드
  • 마윈 “최고 부자는 가장 먼저 책임을 짊어지는 자리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국의 실리콘밸리, 판교] 잘나가는 IT 대표들, 알고보니 '2N' 출신
    [한국의 실리콘밸리, 판교] 잘나가는 IT 대표들, 알고보니 '2N' 출신 유료 ... 끝까지 챙기는 걸로 잘 알려져 있다. 김 의장은 2007년 NHN을 떠나면서 “성공한 선배 기업가가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선행은 후배 기업가를 키우는 것”이라며 “CEO 100명을 성장시키겠다”고 ... 구성원들은 1년에 한두차례 정기적으로 만난다. 지난해 12월에는 신분당선 판교역 인근 고깃집에서 모임을 가졌다. 한 모임 참석자는 "그때 그때 시간되는 사람들이 참석하는 열린 모임"이라며 "블록체인에서 ...
  • [한국의 실리콘밸리, 판교] 잘나가는 IT 대표들, 알고보니 '2N' 출신
    [한국의 실리콘밸리, 판교] 잘나가는 IT 대표들, 알고보니 '2N' 출신 유료 ... 끝까지 챙기는 걸로 잘 알려져 있다. 김 의장은 2007년 NHN을 떠나면서 “성공한 선배 기업가가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선행은 후배 기업가를 키우는 것”이라며 “CEO 100명을 성장시키겠다”고 ... 구성원들은 1년에 한두차례 정기적으로 만난다. 지난해 12월에는 신분당선 판교역 인근 고깃집에서 모임을 가졌다. 한 모임 참석자는 "그때 그때 시간되는 사람들이 참석하는 열린 모임"이라며 "블록체인에서 ...
  • [한국의 실리콘밸리, 판교] 잘나가는 IT 대표들, 알고보니 '2N' 출신
    [한국의 실리콘밸리, 판교] 잘나가는 IT 대표들, 알고보니 '2N' 출신 유료 ... 끝까지 챙기는 걸로 잘 알려져 있다. 김 의장은 2007년 NHN을 떠나면서 “성공한 선배 기업가가 할 수 있는 가장 좋은 선행은 후배 기업가를 키우는 것”이라며 “CEO 100명을 성장시키겠다”고 ... 구성원들은 1년에 한두차례 정기적으로 만난다. 지난해 12월에는 신분당선 판교역 인근 고깃집에서 모임을 가졌다. 한 모임 참석자는 "그때 그때 시간되는 사람들이 참석하는 열린 모임"이라며 "블록체인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