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진] “가운데로” 한노총위원장 등 떠미는 김상조
    [사진] “가운데로” 한노총위원장 등 떠미는 김상조 유료 '가운데로“ 한노총위원장 등 떠미는 김상조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왼쪽)이 10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대통령직속 일자리위원회 제10차 회의에서 가장자리에 있던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의 등을 떠밀어 가운데 자리로 안내하고 있다. 오른쪽부터 홍남기 경제부총리, 김 위원장,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오종택 기자
  • [사설] 대화 않고 불법 일삼는 민노총…방관하는 정권 유료 민주노총이 지난 3일 국회 울타리를 부수고 경내 진입을 시도했다. 일부 조합원은 이 과정에서 경찰과 취재기자를 폭행하기도 했다. 이 결과 김명환 민노총 위원장 등 25명이 현행범으로 체포됐지만 “증거 인멸과 도주 우려가 적다”는 이유로 이날 밤 모두 석방됐다. 이것만으로 충분히 이상한 일이다. 일반 시민이 이런 일을 저질렀다면 이렇게 유야무야 넘어갈 수 있었을까. ...
  • [사설] 대화 않고 불법 일삼는 민노총…방관하는 정권 유료 민주노총이 지난 3일 국회 울타리를 부수고 경내 진입을 시도했다. 일부 조합원은 이 과정에서 경찰과 취재기자를 폭행하기도 했다. 이 결과 김명환 민노총 위원장 등 25명이 현행범으로 체포됐지만 “증거 인멸과 도주 우려가 적다”는 이유로 이날 밤 모두 석방됐다. 이것만으로 충분히 이상한 일이다. 일반 시민이 이런 일을 저질렀다면 이렇게 유야무야 넘어갈 수 있었을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