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성탁의 유레카 유럽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성탁의 유레카, 유럽] '트럼프 아바타' 존슨 영국 총리 유력…'위험한 밀월' 예고

    [김성탁의 유레카, 유럽] '트럼프 아바타' 존슨 영국 총리 유력…'위험한 밀월' 예고 유료

    ... 관계없이 승부가 끝났다는 얘기다. 23일께 존슨 전 장관이 차기 총리로 발표되면, 트럼프는 유럽에 거점을 마련하는 셈이 된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이자 유럽의 주요국인 영국의 총리에 ... 비슷하다. 트럼프는 기성 정당과 정치인에 대한 대중의 반감을 이용하는 데 성공했다. 그가 밀어온 '유럽의 트럼프'는 막 시험대에 오르고 있다. 김성탁 런던 특파원 sunty@joongang....
  • [김성탁의 유레카, 유럽] 브뤼셀 도심대로 차 막으니 점포 매출 30% 늘었다

    [김성탁의 유레카, 유럽] 브뤼셀 도심대로 차 막으니 점포 매출 30% 늘었다 유료

    브뤼셀시 도심의 안스파크 거리. 과거 왕복 4차선 도로였는데, 보행자 전용 거리로 바뀌었다. 김성탁 특파원 지난 8일(현지시간) 벨기에 수도 브뤼셀의 도심에 있는 안스파크 거리. 폭 30m, 길이 1㎞가량인 이 거리에 차량이 전혀 보이지 않는다. 차량 진입을 막는 커다란 화분이 거리 초입에 놓여 있고, 곳곳에 나무가 심겨 있다. 그 사이마다 놓인 벤치에 많은 ...
  • [김성탁의 유레카, 유럽] 시장도 은행도 문 닫았다…유령도시로 변한 웨지우드 고향

    [김성탁의 유레카, 유럽] 시장도 은행도 문 닫았다…유령도시로 변한 웨지우드 고향 유료

    영국 잉글랜드 중부 도시 버슬렘의 상거 건물이 모두 비어 있다. [버슬렘=김성탁 특파원] 영국 잉글랜드 중부 도시 버슬렘. 런던에서 차로 3시간가량 떨어진 이곳은 영국의 도자기 생산지로 ... 플라스틱 등 쓰레기 배출도 확연히 줄었다. 월리는 “버슬렘 재생트러스트는 지역 대학과 연계하고 유럽기금의 도움을 받아 친환경적으로 사업하려는 중소기업에 조언을 제공하고 있다"며 “버슬렘을 에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