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원봉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김원봉
(金元鳳 / KIM,WON-BONG)
출생년도 1944년
직업 정치인
프로필 더보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진] 나경원 “문 대통령 대한민국과 싸워”

    [사진] 나경원 “문 대통령 대한민국과 싸워” 유료

    ... 대한민국과 싸워“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운)는 20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토론회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은 기득권과 싸웠지만, 문재인 대통령은 대한민국과 싸우고 있다”고 말했다. 또 김원봉 서훈 논란 등에 대해 “노 전 대통령은 한·미 FTA체결 등에 실용적이었다”며 “과거와 싸우는 정부가 미래를 가져갈 수 있냐”고 했다. 강정현 기자
  • 평균 55.5세 늙은 국회…“5G·젠더엔 손놓고 과거사 싸움”

    평균 55.5세 늙은 국회…“5G·젠더엔 손놓고 과거사 싸움” 유료

    ... 5G 같은 이슈들을 적시에 풀어낼 수 없다”고 지적했다. 국회 관계자는 “미국이나 영국은 이민법이나 브렉시트 처럼 인구구조나 산업의 미래에 대한 법안을 놓고 싸우는데 우리는 아직도 친일ㆍ김원봉 논란 같은 100년 전 역사 정통성 문제로 씨름하고 있으니 국민들 보기에 얼마나 한심하겠냐”며 “마치 국제 정세에는 담을 쌓고 우물안 개구리로 지내던 구한말 정치를 보는 듯 하다”고 말했다. ...
  • [선데이 칼럼] 더디 가도 가운데가 낫다

    [선데이 칼럼] 더디 가도 가운데가 낫다 유료

    ... 야당 대변인을 비난하고 있는 정부·여당 역시 크게 달라 보이지 않는다. 야당의 막말을 비난하고 있지만, 스스로 막말을 유발하는 측면이 없잖은 까닭이다. 대통령의 말이 대표적으로 그렇다. 약산 김원봉의 독립운동 공적이야 의심의 여지가 없고 백 번 훈장을 줘도 잘못될 게 없을 터다. 하지만 그게 다른 일 다 제쳐두고 해야 할, 그토록 급한 일인가. 그게 현충일 추념사에서 꺼냈어야 할 만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