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고졸신화 쓴 '영 앤 리치' 정지석
    고졸신화 쓴 '영 앤 리치' 정지석 ... 신치용 감독도 1m95㎝의 큰 키, 뛰어난 점프력에 순발력까지 갖춘 정지석을 탐냈을 정도다. 김종민 당시 대한항공 감독은 "2~3년만 가다듬으면 금세 팀의 주축 선수가 될 것 같았다. 전혀 고민하지 ... 대한항공 잔류가 유력하다. 그는 "올해 실패한 통합우승을 하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대한항공과 계약에 대한 질문엔 "대한항공이 내 소속팀이고, 고졸 선수로 많은 기회를 받은 팀이기도 하다. ... #고졸신화 #정지석 #프로배구 정규시즌 #박기원 대한항공 #박기원 감독
  • 'MVP' 정지석 "대한항공에서 통합 우승 하고 싶다"
    'MVP' 정지석 "대한항공에서 통합 우승 하고 싶다" 정지석(24 ·대한항공)이 올 시즌 V리그의 시작과 끝을 맡았다. 정지석은 지난해 10월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개막 미디어데이에서 가장 많이 이름이 언급된 선수다. ... 자신의 성장 정도를 전한다면 "3년 차부터 시합에 많이 나서기 시작했다. 당시 감독님이셨던 김종민 감독님께 감사 드린다. 쉬운 결정이 아니었을 것이다. 책임을 지시고 기회를 주셨다. 아직 최고의 ...
  • V리그 최고 사령탑으로 우뚝 선 박미희-최태웅
    V리그 최고 사령탑으로 우뚝 선 박미희-최태웅 ... 모두에 대해 고마움을 전했다. 그는 "힘든 상황에서도 끝까지 좋은 경기를 해준 도로공사 선수와 김종민 감독, 그리고 시즌 내내 인기몰이를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한 모든 팀에게 토닥토닥 해주고 ... 운영을 해주신 구단 임원과 사무국 직원들에게 감사를 드린다. 챔프전에서 멋진 경기를 보여준 대한항공 선수들에게 감사하다고 전하고 싶다. 패배했는데도 우리 선수들을 축하하는 모습을 보여줘 대한항공의 ... #프로배구 #V리그 #박미희 #흥국생명 #최태웅 #현대캐피탈 #감독
  • '감독상' 최태웅-박미희 감독 "선수단 고마워"
    '감독상' 최태웅-박미희 감독 "선수단 고마워" ... 감독은 "아지 어린데 이런 상을 받아도 되는지 모르겠다. 챔프전에서 멋진 경기를 보여준 (상대)대한항공 선수들에게도 감사드린다. 패전에도 축하하는 모습을 보여준 상대의 품격에 감탄했다. 현대캐피탈 ... 준 코칭 스태프에 감사드린다. 끝까지 잘 싸워준 (챔피언결정전 상대)한국도로공사 선수들과 김종민 감독에 감사 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안희수 기자 An.heesoo@jtbc.co.k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설 연휴 막힘없이 승리…도로공사, 흥국 꺾고 2경기 연속 3-0 승리
    설 연휴 막힘없이 승리…도로공사, 흥국 꺾고 2경기 연속 3-0 승리 유료 ... 역전했다. 12-12에서 연속 3득점, 15-13에서 연속 4득점을 올려 확실한 승기를 잡았다. 김종민 도로공사 감독은 "플레이오프 진출 여부가 걸려있을 만큼 중요한 경기여서 선수들이 정신적으로 ... 흥국생명 이재영은 10점. 성공률 23.80%에 그쳤다. 남자부 2위 싸움이 펼쳐진 장충에선 대한항공이 우리카드를 3-0으로 꺾고 3위에서 2위로 올라섰다. 우리카드는 이번 시즌 5번째 만원 관중을 ...
  • 신영석·이바나 MVP…이호건·김채연 신인상
    신영석·이바나 MVP…이호건·김채연 신인상 유료 ... 이상)을 밥 먹듯이 작성한 헝가리 출신 라이트 공격수 크리스티안 파다르(22·우리카드), 삼성화재 공격수 타이스 덜 호스트(27·네덜란드), IBK기업은행의 지칠 줄 모르는 철인 매디슨 리쉘(25·미국) 등 코트를 누빈 외국인 선수들도 무난히 베스트 7의 한자리를 차지했다. 챔피언결정전에서 우승한 박기원 대한항공 감독, 김종민 도로공사 감독은 감독상을 받았다.
  • 도로공사 우승은 눈물로 만들어졌다
    도로공사 우승은 눈물로 만들어졌다 유료 ... 강타와 연타를 적절히 섞어 기업은행 선수들의 허를 찔렀다. 세트 우승을 차지한 도로공사 김종민 감독과 리베로 임명옥이 포옹하고 있다. [연합뉴스] 도로공사 선수들은 눈물을 흘리다가 서로 ... 챔프전을 치렀다. 사령탑인 김 감독도 지도자 생활 5년 만에 빛을 봤다. 2013년 남자부 대한항공 감독대행을 거쳐 사령탑에 오른 그는 3시즌 만에 팀을 떠났다. 주축 선수들이 빠진 가운데 3~4위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