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현영

통합 검색 결과

인물

김현영
출생년도 1968년
직업 대중문화연예인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술이 생각나는 인생노래, 가수 덕화의 '막걸리 블루스' 화제

    술이 생각나는 인생노래, 가수 덕화의 '막걸리 블루스' 화제

    ... 마스터링은 장충레코딩스튜디오의 하경 엔지니어가 곡 제작에 도움을 주었다”며 감사함을 전했다. 특히 작곡가 이단풍은 소문난 실력파 작곡가로 국민배우 전원주의 고된 인생을 담은 이라는 곡을 작곡, 편곡하였고 개그우먼 김현영의 를 작곡, 편곡하였다. 를 시작으로 가수 덕화는 지속적인 트로트 신곡을 발매하며, 새로운 가수 생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이소영 기자
  • 가수 덕화, 첫 번째 음반 '막걸리 블루스' 발매

    가수 덕화, 첫 번째 음반 '막걸리 블루스' 발매

    ... 우리나라 고유의 음악인 국악을 부르며, 이번 음반을 시작으로 가수 '덕화'라는 예명과 함께 전통 대중가요 트로트에 도전한다. 첫 번째 음반 '막걸리 블루스'는 배우 전원주, 개그우먼 김현영 등 유명 연예인들의 트로트 신곡을 프로듀싱한 실력파 작곡가 '이단풍'이 작곡 및 편곡을 맡았으며, 제6회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에서 '올해의 실연자상-코러스 부문'을 수상한 김령이 코러스로 참여했다. ...
  • 성남시 '빙상 스타' 전국동계체전 총출동

    성남시 '빙상 스타' 전국동계체전 총출동

    【성남=뉴시스】 이준구 기자 = 쇼트트랙의 김민정 최민정 박지원, 스피드스케이팅의 김민석 김현영 등 성남시 소속 빙상 스타 58명이 19일부터 22일까지 서울 충북 등지에서 분산 개최되는 제100회 전국동계체육대회에 경기도 대표로 출전한다. 경기도 참가선수는 455명이다. 김민석(20)은 2018년 동계 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아시아 선수로는 ...
  • 인천 미추홀구 마을 만들기 단체 '예그리나', 대화초 앞 버스정류장 등 5곳에 '폴리 이동식 도서관' 설치

    인천 미추홀구 마을 만들기 단체 '예그리나', 대화초 앞 버스정류장 등 5곳에 '폴리 이동식 도서관' 설치

    ... 반납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또 이동식 도서관 일부는 쓰레기 무단투기 취약지역에 설치, 쓰레기 무단투기 금지 안내문 등의 부착으로 쓰레기 무단투기 예방의 역할도 담당하게 된다. 김현영 예그리나 대표는 “폴리 이동식 도서관은 주민주도형 마을 만들기 사업의 일환으로 1년 동안 시범적으로 5곳에서 운영될 예정”이라며 “주민들의 반응에 따라 내년 확대 운영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상화 150m 남기고 삐끗 … 아쉬운 듯 후련한 듯 펑펑 울었다

    이상화 150m 남기고 삐끗 … 아쉬운 듯 후련한 듯 펑펑 울었다 유료

    ... 이상화는 “너무 아파서 소치올림픽 전엔 잠도 이루지 못했다”고 말했다. 다행히 지난해 3월 하지정맥류 수술을 받은 뒤 상태가 좋아져 평창올림픽에선 제 기량을 발휘할 수 있었다. 이상화와 함께 출전한 김현영(24·성남시청)은 12위(38초25), 김민선(19·의정부시청)은 16위(38초53)에 올랐다. 강릉=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 여자아이스하키 단일팀, 7전 7패 일본 넘어라 유료

    ... 10시30분 ●노르딕 복합 노멀힐 개인 10㎞(박제언), 오후 3시 ●아이스하키 여자 예선(남북단일팀-일본), 오후 4시40분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1000m(김현영·박승희), 오후 7시 ●바이애슬론 여자 개인 15㎞, 오후 8시5분 ●루지 더블(박진용·조정명), 오후 8시20분 」 강릉=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 노선영, 마음 상처 누르고 평창 출전 결정

    노선영, 마음 상처 누르고 평창 출전 결정 유료

    ... 1500m나 3000m, 매스 스타트를 전문으로 하는 장거리 선수들이 나간다. 빙상연맹도 장거리 종목 선수인 김보름(강원도청)·박지우(한국체대)와 노선영을 대표로 발탁했다. 백철기 감독은 “노선영이 빠질 경우 박승희와 김현영을 준비시킬 계획이었다. 예정대로 김보름-박지우-노선영으로 팀을 짠다”고 전했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