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김혜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감독인 저를 전적으로…믿으셔야 합니다”

    “감독인 저를 전적으로…믿으셔야 합니다”

    ... 기복이 너무 큰 게 걱정이다. KT는 시범경기 무승(1무5패)에 그쳤다. “양의지를 집으로 들이십시요.” (이동욱 NC 감독) NC 이동욱 감독. [연합뉴스] 주영은 강예서의 라이벌 김혜나를 집으로 들이라는 파격적인 조언을 했다. 서진은 혜나를 둘째 딸 예빈의 입주과외 교사로 들였다. NC는 4년 125억원을 들여 국가대표 포수 양의지(전 두산)를 스카우트했다. 2016년 한국시리즈에서 ...
  • 김보라 "팬들 놀라게 해 죄송"···조병규와 열애(종합)

    김보라 "팬들 놀라게 해 죄송"···조병규와 열애(종합)

    ... HB엔터테인먼트도 "두 사람이 열애 중인 것이 맞다"며 "포상휴가 때도 이미 사귀고 있었다. 응원해달라"고 확인했다. 김보라는 'SKY캐슬'에서 '강예서'(김혜윤)와 전교 1, 2등을 다투는 라이벌 '김혜나'를 연기했다. 극중 '황우주'(찬희)와 러브라인이 그려졌지만, 정작 열애설은 '차기준' 역의 조병규와 났다. 촬영 당시 메이킹 필름에서 조병규가 넘어질 뻔한 김보라를 잡아주며 달콤한 눈빛을 ...
  • '조병규♥' 김보라, 열애 인정후 팬들에 사과 "너무 큰 충격 드린 것 같아 미안한 마음"

    '조병규♥' 김보라, 열애 인정후 팬들에 사과 "너무 큰 충격 드린 것 같아 미안한 마음"

    ... 밝혔다. 조병규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관계자 역시 "두 사람이 2월 초부터 만나고 있다"고 인정했다. 두 사람은 최근 종영한 종합편성채널 JTBC 드라마 'SKY캐슬'에 각각 김혜나 역, 차기준 역으로 출연했다. 드라마 출연 당시 메이킹 영상에는 조병규가 휘청이는 김보라의 팔을 잡아주면서 열애설이 제기된 바 있다. 열애설이 불거지자 조병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
  • [이슈IS] 김보라, ♥조병규 능글맞고 재치 넘치는 입담에 반했나

    [이슈IS] 김보라, ♥조병규 능글맞고 재치 넘치는 입담에 반했나

    ...가 조병규와 공개 연인이 됐다. 'SKY캐슬' 1호 커플이 탄생했다. 배우 김보라와 조병규는 지난 1일 종영된 JTBC 금토극 'SKY캐슬'에서 각각 김혜나 역과 차기준 역으로 호흡을 맞췄다. 메이킹 영상이 공개된 후 다정다감한 두 사람의 모습에 드라마 팬들 사이에선 열애설이 불거졌다. 이와 관련, KBS 2TV '해피투게더4'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감독인 저를 전적으로…믿으셔야 합니다”

    “감독인 저를 전적으로…믿으셔야 합니다” 유료

    ... 기복이 너무 큰 게 걱정이다. KT는 시범경기 무승(1무5패)에 그쳤다. “양의지를 집으로 들이십시요.” (이동욱 NC 감독) NC 이동욱 감독. [연합뉴스] 주영은 강예서의 라이벌 김혜나를 집으로 들이라는 파격적인 조언을 했다. 서진은 혜나를 둘째 딸 예빈의 입주과외 교사로 들였다. NC는 4년 125억원을 들여 국가대표 포수 양의지(전 두산)를 스카우트했다. 2016년 한국시리즈에서 ...
  • “감독인 저를 전적으로…믿으셔야 합니다”

    “감독인 저를 전적으로…믿으셔야 합니다” 유료

    ... 기복이 너무 큰 게 걱정이다. KT는 시범경기 무승(1무5패)에 그쳤다. “양의지를 집으로 들이십시요.” (이동욱 NC 감독) NC 이동욱 감독. [연합뉴스] 주영은 강예서의 라이벌 김혜나를 집으로 들이라는 파격적인 조언을 했다. 서진은 혜나를 둘째 딸 예빈의 입주과외 교사로 들였다. NC는 4년 125억원을 들여 국가대표 포수 양의지(전 두산)를 스카우트했다. 2016년 한국시리즈에서 ...
  • [취중토크②]윤세아 "염정아, 속까지 터놓는 좋은 그리고 멋진 언니"

    [취중토크②]윤세아 "염정아, 속까지 터놓는 좋은 그리고 멋진 언니" 유료

    ... 드라마를 보면서 같은 고민을 하게 되더라고요. 염정아 언니가 이랬다저랬다 하는데 나라면 어떻게 했을까 계속 생각하게 됐어요. 주인공의 시선을 따라가니까요. 또 남편의 배다른 딸 (김)보라(김혜나)가 있다는 걸 알았을 때 심정은 어땠을까, 많은 짐을 얹고 가는 과정은 어땠을까 싶었죠. 인물 하나하나가 불쌍했어요. 너무 다른 환경에서 자라잖아요. 그런데도 공감 가고 예쁘게 그려주고 설득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