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꽃사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포토] 윤아 '꽃사슴 풋워크'

    [포토] 윤아 '꽃사슴 풋워크'

    소녀시대 윤아가 5일 오후 경기도 스타필드 하남에서 열린 미국 패션 브랜드 마이클 코어스(MICHAEL KORS) 포토콜 행사에 참석하고 있다.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19.07.05/
  • 매화, 철갑상어, 십장생…시진핑의 평양 만찬상에 오른 것들

    매화, 철갑상어, 십장생…시진핑의 평양 만찬상에 오른 것들

    ... 중국은 공식적으로는 국화를 지정하지 않고 있다. 다만 북쪽은 모란, 남쪽에서는 매화가 대표적인 으로 사랑받는다. 매화는 중화민국 시절의 국화이기도 했다. 20일 평양 만찬 석상의 배경 그림은 ... 알려져 있다. [AP=연합뉴스] 식탁 장식은 십장생(十長生)도를 연상시킨다. 소나무, 학, 사슴이 산과 들에서 노닌다. 산삼과 복숭아도 보인다. 모두 장수를 상징하는 것들이다. 시 주석 바로 ...
  • [시청률IS] '구해줘 홈즈', 11주 연속 1위…적수 없는 日夜

    [시청률IS] '구해줘 홈즈', 11주 연속 1위…적수 없는 日夜

    ... 가족이 의뢰인으로 등장했다. 특별한 사연인 만큼 의뢰인들도 더욱 의지를 불태웠다. 덕팀에서는 진짜 집 전문가 공간 디자이너 임성빈과 그의 아내 배우 신다은이 코디로 나섰다. 복팀에서는 꽃사슴 노사연과 제주 전문 감수 코디로 강산에가 출격했다. 임성빈, 신다은 부부에 더해 생활밀착형 전문가 김숙까지 함께해 집을 소개했다. 이들이 처음으로 찾은 집은 조천의 예술가 나무집. 높은 ...
  • "종이를 펼쳐놓으면, 붓이 나를 끌고 간다"

    "종이를 펼쳐놓으면, 붓이 나를 끌고 간다"

    ... 느껴진다. “모든 생명이 소중하다. 사람이나 동물이나 식물이나 차이가 없다. 다들 공평하다. 나무 사다 놓고 다음날 푸대접하면 화낸다. 그게 느껴진다. 한번은 여행 가느라 친구에게 화분 ... 새벽녘에 혼자 나가 친다.” 혼자 치는 골프는 무슨 재미인가. “그냥 산책보다 재미있다. 사슴이나 멧돼지도 만난다. 공 들어가는 소리도 경쾌하고. 카운트는 하지 않는다. 하하. 한참 치다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러시아 고려인 화가 변월룡, 그를 다시 찾는 발길들

    러시아 고려인 화가 변월룡, 그를 다시 찾는 발길들 유료

    ... 추억하며 그린 '어머니'(1985)부터 고국과 인연을 끊기로 결심한 해에 그가 그린 미완성 작품 '자화상'(1963) 등이 모두 시선을 오래 붙잡는다. 문영대 평론가는 “변월룡의 작품 중 버드나무, 꽃사슴, 뒤틀린 소나무 그림이 눈에 띈다”며 “러시아에서 고려인으로 살며 북한과 남한 그 어디에도 속하지 못하며 항상 고국을 그리워했던 작가의 그리움이 엿보인다”고 말했다. 전시는 5월 19일까지. ...
  • [이희수의 공존의 문명] 시칠리아 팔레르모 대성당의 코란

    [이희수의 공존의 문명] 시칠리아 팔레르모 대성당의 코란 유료

    이희수 한양대 특훈교수·중동학 봄이 되면 시칠리아 섬 전체가 향기로 그득하다. 레몬·오렌지·피스타치오·아몬드가 일제히 의 향연을 펼친다. 모두 북아프리카 아랍지역에서 지중해를 건너온 ... 무엇보다 로저 2세 집무실 2층의 모자이크가 압권이다. 천정과 벽면 기둥에까지 표범·사자·공작·사슴과 나무들을 이용해서 사냥 장면을 묘사했고, 신화 속의 상상화가 한데 어우러져 모자이크라는 생각보다는 ...
  • 김종필·구인회·이병철이 감탄했던 나무들이 여기에…

    김종필·구인회·이병철이 감탄했던 나무들이 여기에… 유료

    ... 조카한테 반달곰 10마리를 받았어. 지금은 아이들이 좋아해서 키워. 나처럼 나이 많은 사람은 이랑 나무 찾아서 오고, 아이들은 곰·사슴 같은 동물 보러 오고. 여기엔 식물이 아니라, 자연이 ... 나무 심으면 됐지. 안 그런가? 신청자가 많아서 벌써 마감했다고 하네.” 괴목에 핀 선인장 . 베어트리파크 만경비원에 있다. 손민호 기자 '백망룡철화'라는 어려운 이름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