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재현의 시선] 성역과 우상이 깨지는 건 시간 문제
    [박재현의 시선] 성역과 우상이 깨지는 건 시간 문제 유료 박재현 논설위원 중국 진나라 법치주의 근간을 만든 것으로 평가받는 상앙의 변법(變法) 운동은 기득권을 깨는 것에서 시작했다. 급진적 개혁론자인 그는 문재인 정부의 표현을 빌리면 적폐청산을 ... 지냈던 신현수 변호사가 최근 귀국한 것이 법조계 인사들 사이에선 한때 화젯거리가 됐다. 국정원 살림을 책임지다 지난해 8월 사표를 내고 미국 로스쿨에서 수학 중이던 그가 방학을 맞아 잠시 들어오자 ...
  • [사설] 세수에 비상등 켜졌는데 나랏돈 계속 펑펑 쓸 건가 유료 ... 지출되는 의무지출 비율은 이미 예산의 50%를 넘어섰다. 지금이라도 손을 쓰지 않으면 세수가 줄어드는 상황에서 밑 빠진 독에 물 붓기처럼 지출만 늘어나서는 국가 재정위기에 직면할 수 있다. 비상대책이 필요하다. 당장 나랏돈을 펑펑 쓰는 재정중독증에서 벗어나라. 동시에 기업 투자심리를 살려야 한다. 그래야 다시 세수가 늘어나 안정적인 나라 살림이 가능해진다.
  • 한국 성장률 5년새 7→18위…실업률 36→28위 역주행
    한국 성장률 5년새 7→18위…실업률 36→28위 역주행 유료 ... 여파가 남아 있던 2001년 1분기 이후 17년여 만이다. 최근 미국의 고용 상황 개선세와 우리나라 고용 부진이 반영된 결과로 분석된다. 강성진 고려대 경제학과 교수는 “소득주도성장의 옳고 그름을 ... 영향이 크기 때문에 이 영향을 제외하면 디플레이션 우려는 전혀 없다”고 선을 그었다. 정부가 나라 살림을 얼마나 잘 꾸려가고 있는지를 보여주는 'GDP 대비 재정수지 비율'은 지난해 2.5%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