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세수에 비상등 켜졌는데 나랏돈 계속 펑펑 쓸 건가 유료 ... 지출되는 의무지출 비율은 이미 예산의 50%를 넘어섰다. 지금이라도 손을 쓰지 않으면 세수가 줄어드는 상황에서 밑 빠진 독에 물 붓기처럼 지출만 늘어나서는 국가 재정위기에 직면할 수 있다. 비상대책이 필요하다. 당장 나랏돈을 펑펑 쓰는 재정중독증에서 벗어나라. 동시에 기업 투자심리를 살려야 한다. 그래야 다시 세수가 늘어나 안정적인 나라 살림이 가능해진다.
  • 재정확대 나선 정부, 세수 실탄 줄어든다
    재정확대 나선 정부, 세수 실탄 줄어든다 유료 경기 부진을 우려한 정부가 '나랏돈 풀기(재정 확대)'에 집중하고 있지만 정작 이에 필요한 세수 확보에는 비상이 걸렸다. 기획재정부가 11일 발간한 '월간 재정동향'(6월호)에 따르면 올해 1~4월 누적 국세 수입은 전년 동기 대비 5000억원 줄어든 109조4000억원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연도별 국세 수입은 월간 지표 발표 이후인 2014년부터 계속 늘었지만 ...
  • 재정확대 나선 정부, 세수 실탄 줄어든다
    재정확대 나선 정부, 세수 실탄 줄어든다 유료 경기 부진을 우려한 정부가 '나랏돈 풀기(재정 확대)'에 집중하고 있지만 정작 이에 필요한 세수 확보에는 비상이 걸렸다. 기획재정부가 11일 발간한 '월간 재정동향'(6월호)에 따르면 올해 1~4월 누적 국세 수입은 전년 동기 대비 5000억원 줄어든 109조4000억원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연도별 국세 수입은 월간 지표 발표 이후인 2014년부터 계속 늘었지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