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나상호 백승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황의조 8년 만의 골…이란전 무승은 못 깼다

    황의조 8년 만의 골…이란전 무승은 못 깼다

    ... 6경기 연속 무승(2무 4패)이다. 역대 전적에서도 9승 9무 13패로 여전히 뒤졌다. 백승호(가운데)가 이란의 오미드 에브라히미와 공을 다투고 있다. 백승호는 이날 성공적인 A매치 데뷔전을 ... 112㏈. 록밴드의 라이브 공연(110㏈)보다도 소리가 컸다. 전반 44분 이용(전북)의 크로스를 나상호(FC 도쿄)가 발리슛으로 연결했다. 공은 크로스바를 맞고 튕겨 나왔다. 전반 가장 아쉬운 장면이었다. ...
  • '빛의조' 황의조 골, 이란전 8년 무승은 계속

    '빛의조' 황의조 골, 이란전 8년 무승은 계속

    ... 6장 중 3장만 썼는데, 실험보다는 승리에만 집중한다는 지적을 받자 이날 변화를 줬다. 특히 백승호(22·지로나)가 이날 A매치 데뷔전을 치렀다..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 위협했는데, 그 때마다 골키퍼 조현우(대구)가 몸을 던져 막아냈다. 한국 입장에서는 전반 44분 나상호(FC도쿄)의 발리슛이 크로스바를 맞고 나온게 아쉬웠다. 손흥민은 전반에 날카로운 코너킥과 중거리슛으로 ...
  • [한국-이란] '황의조 선제골'에도 1-1… 6G 무승, 지독한 이란 징크스

    [한국-이란] '황의조 선제골'에도 1-1… 6G 무승, 지독한 이란 징크스

    ... 이어졌다. 순식간에 동점을 허용한 한국은 다시 공격의 고삐를 조이기 시작했다. 벤투 감독은 후반 22분 이재성을 빼고 황희찬을 투입하며 공격에 힘을 실었고 후반 30분과 32분에는 나상호 대신 이승우, 백승호 대신 주세종을 투입해 변화를 줬다. 후반 37분에는 황의조를 빼고 이정협까지 투입하며 골을 만들어내는데 집중했다. 그러나 끝내 골은 터지지 않았고 결국 한국은 무승부로 경기를 ...
  • [한국-이란] 'A매치 데뷔전' 백승호, 수비형 미드필더 역할 합격점

    [한국-이란] 'A매치 데뷔전' 백승호, 수비형 미드필더 역할 합격점

    벤투호의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선 백승호가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이란과 평가전에서 상대 수비수 두 명 사이를 돌파하고 있다. 정시종 기자 축구대표팀 미드필더 백승호(지로나)가 ... 만에 맞이하는 첫 출전이었지만, 임무는 막중했다. 2선 공격수 이재성(홀슈타인 킬) ·나상호(FC도쿄) ·황인범(밴쿠버)에게 볼을 공급하는 한편, 수비 상황에선 빠르게 수비에 가담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황의조 8년 만의 골…이란전 무승은 못 깼다

    황의조 8년 만의 골…이란전 무승은 못 깼다 유료

    ... 6경기 연속 무승(2무 4패)이다. 역대 전적에서도 9승 9무 13패로 여전히 뒤졌다. 백승호(가운데)가 이란의 오미드 에브라히미와 공을 다투고 있다. 백승호는 이날 성공적인 A매치 데뷔전을 ... 112㏈. 록밴드의 라이브 공연(110㏈)보다도 소리가 컸다. 전반 44분 이용(전북)의 크로스를 나상호(FC 도쿄)가 발리슛으로 연결했다. 공은 크로스바를 맞고 튕겨 나왔다. 전반 가장 아쉬운 장면이었다. ...
  • 황의조 8년 만의 골…이란전 무승은 못 깼다

    황의조 8년 만의 골…이란전 무승은 못 깼다 유료

    ... 6경기 연속 무승(2무 4패)이다. 역대 전적에서도 9승 9무 13패로 여전히 뒤졌다. 백승호(가운데)가 이란의 오미드 에브라히미와 공을 다투고 있다. 백승호는 이날 성공적인 A매치 데뷔전을 ... 112㏈. 록밴드의 라이브 공연(110㏈)보다도 소리가 컸다. 전반 44분 이용(전북)의 크로스를 나상호(FC 도쿄)가 발리슛으로 연결했다. 공은 크로스바를 맞고 튕겨 나왔다. 전반 가장 아쉬운 장면이었다. ...
  • 케이로스 '성장 기회' VS 벤투 '틀 유지'…누가 정답인가?

    케이로스 '성장 기회' VS 벤투 '틀 유지'…누가 정답인가? 유료

    ... 이들만 경기에 출전할 수 있다는 공식은 이번에도 증명됐다. 기대를 모았던 이강인(발렌시아)과 백승호(지로나)는 끝내 A매치 데뷔전을 치르지 못했다. 새로운 선수들에게 기회는 주어지지 않았다. ... 선수들이 들어올 자리는 없었다. 2019 아랍에미리트(UAE)아시안컵에서 부상으로 낙마했던 나상호(FC 도쿄)가 벤투 감독의 신뢰를 받는 또 한 명의 선수로 포함됐다는 것 정도가 새로운 흐름이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