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낙태 리포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낙태죄 7년 전엔 4:4 합헌…문 정부서 재판관 6명 교체 변수

    낙태죄 7년 전엔 4:4 합헌…문 정부서 재판관 6명 교체 변수 유료

    낙태 리포트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이 보건복지부 의뢰로 실시한 '인공 임신중절 실태조사'에 따르면 만 15~44세 여성 응답자 1만 명 중 75.4%가 낙태를 처벌하는 현행법 개정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뉴스1]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이 14일 발표한 '인공임신중절(낙태) 실태조사' 결과는 낙태죄 위헌 여부 판단을 앞둔 헌법재판소 결정에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
  • 낙태 12년 새 34만건→5만건…의료계 “실제는 정부 발표 3배”

    낙태 12년 새 34만건→5만건…의료계 “실제는 정부 발표 3배” 유료

    낙태 리포트 정부가 7년 만에 인공임신중절(낙태) 실태조사를 벌인 결과 2017년 한 해 동안 약 5만 건의 낙태가 이뤄진 것으로 분석됐다. 2005년 조사 결과의 7분의 1 수준이다. 한국보건사회연구원(보사연)은 보건복지부 의뢰로 실시한 이번 조사 결과를 14일 발표했다. 보사연은 지난해 9~10월 만 15~44세 여성 1만 명에게 온라인 조사를 벌였다. ...
  • 낙태죄로 여성 권리 위협 받아” “낙태는 태아 생명 죽이는 행위” 유료

    낙태 리포트 인공임신중절(낙태)을 바라보는 여성계와 종교계의 입장은 상반된다. 두 곳은 사회에서 낙태를 바라보는 시각차가 가장 크다. 낙태가 이슈로 불거질 때마다 양측은 격렬히 논쟁해 왔다. 헌법재판소의 낙태죄 위헌 여부 결정이 임박함에 따라 양측의 대립은 다시 격화될 전망이다. 여성계는 낙태죄로 인해 여성의 권리가 위협받고 있다는 입장이다. 윤김지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