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남관표 주일 대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아베 "양국 신뢰 해치는 대응 유감"…떠넘기는 일본

    아베 "양국 신뢰 해치는 대응 유감"…떠넘기는 일본

    ... 통보받은 일본은 강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어제(22일)는 청와대 발표 3시간 만에 한밤중에 남관표 주일 한국대사를 초치해 항의하기도 했습니다. 자세한 소식을 도쿄 연결해서 들어보겠습니다. 윤설영 ... 강제징용 재판 문제를 다시 언급하면서 또 한국 측에 책임을 떠넘기고 있는 것입니다. 전날 남관표 대사를 초치한 고노 다로 외무상도 "한국이 전혀 차원이 다른 문제를 혼동하고 있다"면서 수출규제 ...
  • 강대강 치닫는 한·일 관계…한·미 동맹도 후폭풍 오나

    강대강 치닫는 한·일 관계…한·미 동맹도 후폭풍 오나

    ... 등 외신도 앞다퉈 속보를 전했습니다. 발표 세시간 뒤인 어젯밤 9시쯤엔 고노 다로 외무상이 남관표 주일대사를 초치했습니다. 강한 불만을 나타내기 위해 이례적으로 한밤중에 부른 것입니다. 이후로도, ... "대화하자"고 했는데 소득이 없었다는 것입니다. 오늘 오후 3시 반쯤에는 나가미네 야스마사 주한일본대사가 외교부 청사에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지소미아 종료를 통보하는 외교 서한을 받기 위해서인데요. ...
  • [라이브썰전] '지소미아 종료' 엇갈린 여야 "환영" vs "조국 물타기"

    [라이브썰전] '지소미아 종료' 엇갈린 여야 "환영" vs "조국 물타기"

    ... 협정' 지소미아를 종료하기로 결정하였으며…우리의 국익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판단하였습니다.] 일본 수출규제 53일, 화이트리스트 배제 20일 만 '지소미아' 종료 일, 남관표 주일대사 한밤중 불러…"극히 유감" [아베 신조/일본 총리 (23일) : (한국이) 국가와 국가 간의 신뢰 관계를 해치는 대응 계속 유감…미국과 확실하게 연대하면서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
  • 지소미아 복원 못하나···비준 필요없어 한일관계 회복땐 가능

    지소미아 복원 못하나···비준 필요없어 한일관계 회복땐 가능

    ... 연장)에 따라 종료를 결정했고, 외교부는 23일 오후 나가미네 야스마사(長嶺安政) 주한 일본 대사를 외교부 청사로 불러 이런 의사를 담은 공문을 전달했다. '만료 90일 전'이 24일인데, ... 이번 정부 안에는 힘들 수도 있다”고 말했다.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이 22일 남관표 주일 한국 대사를 초치해 한국 정부의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방침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미·일 '안보의 끈'···美 만류에도 끊었다

    한·미·일 '안보의 끈'···美 만류에도 끊었다 유료

    ... 지속하는 것이 우리 국익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정부는 외교 경로를 통해 통보시한(24일) 내에 이를 알릴 예정이다. 고노 다로(河野太?) 일본 외무상은 이와 관련, 남관표 주일 한국대사를 이날 오후 9시30분 초치해 항의했다. 고노 외상은 이어진 기자회견에서 “북한이 미사일을 쏘는 상황에서 한국이 동아시아 안보 환경에 대한 잘못된 인식을 하고 있다”며 “한국은 ...
  • 한·미·일 '안보의 끈'···美 만류에도 끊었다

    한·미·일 '안보의 끈'···美 만류에도 끊었다 유료

    ... 지속하는 것이 우리 국익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정부는 외교 경로를 통해 통보시한(24일) 내에 이를 알릴 예정이다. 고노 다로(河野太?) 일본 외무상은 이와 관련, 남관표 주일 한국대사를 이날 오후 9시30분 초치해 항의했다. 고노 외상은 이어진 기자회견에서 “북한이 미사일을 쏘는 상황에서 한국이 동아시아 안보 환경에 대한 잘못된 인식을 하고 있다”며 “한국은 ...
  • 초선 때 고노와 '폭탄주 연맹'…그런 젊은 의원 어디로 갔나

    초선 때 고노와 '폭탄주 연맹'…그런 젊은 의원 어디로 갔나 유료

    ... '고노 다로(河野太?) 중의원'의 비서로 일했습니다. 지난 2일 아세안(ASEAN)+3국(한국·중국·일본) 외교장관 회의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에게 “뭐가 불만인지 모르겠다”고 했던, 남관표 주일 한국대사를 일본 외무성으로 불러다 놓고 남 대사의 말을 중간에 잘라 자기 할 말만 하는 무례를 범했던 그 고노 외상말입니다. 하지만 당시만해도 지한파였습니다. 지금은 더불어민주당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