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민 71% “통일보다 경제 중요” 34% “김정은 대화 가능 상대”
    국민 71% “통일보다 경제 중요” 34% “김정은 대화 가능 상대” 유료 ... 긍정적인 쪽으로 이동시키는 것으로 분석된다”고 밝혔다. '정치·군사적 대결 상태에서도 북한과 경제 교류·협력을 지속해야 한다'는 의견이나 '북한에 대한 인도적 지원은 지속해야 한다'는 의견도 ... 응답자는 8.3%였다. 이는 지난 2월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2차 북·미 정상회담이 결렬된 뒤 남북 관계가 경색된 데다 국내 경제 전망이 불투명하다는 여론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연구원은 “통일은 ...
  • [이하경 칼럼] 문재인 정부, 한·일관계 망치면 이명박 탓 할건가
    [이하경 칼럼] 문재인 정부, 한·일관계 망치면 이명박 탓 할건가 유료 ... 건너가 아베의 최측근 실세그룹 의원들과 양국관계 회복을 위한 논의를 할 예정이다. 김 의원은 경제부총리와 교육부총리를 지냈고, 노무현·문재인 두 대통령 정권 인수의 실질적인 주역이었다. 민주당 ... 선거에 이용하기 위해서라도 정상회담을 외면할 것이다. 양국관계는 이미 심각한 내상을 입었다. 경제교류는 끊겼고, 한국소비재 상품의 일본 내 판매는 직격탄을 맞았다. LS전선 명노현 사장은 ...
  • 한국, 중국보다 미국에 더 가까워져야 한·일 관계 호전
    한국, 중국보다 미국에 더 가까워져야 한·일 관계 호전 유료 ... 외교를 정리한다면. “전후 쇼와 시대부터 일본 외교는 이른바 '요시다 노선'을 걸어 왔다. 경제 중심 외교, 미·일 안보 중시, 군사 무장의 최소화(경무장) 등이다. 내용이 바뀌진 않았지만 ... 사이에서 어떤 스탠스를 취할지다. 전통적으로 한국의 보수는 안보와 한·미·일 관계를, 진보는 남북 관계 개선과 대중 관계를 중시해 왔다. 박근혜 정권은 처음엔 중국을 중시하다가 사드 문제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