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원포인트' 남북정상회담 성사될까…북측 답변 주목
    '원포인트' 남북정상회담 성사될까…북측 답변 주목 ... 동안의 북유럽 3개국 순방을 마치고 어제(16일) 귀국했습니다.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대한 협력을 확인하는 한편 북한에 대화 재개에 나설 것을 거듭 촉구했죠. 6월 중 4차 남북정상회담 개최도 ... 자신의 한반도 평화 구상을 전 세계에 소개했습니다. 자신은 언제든 준비가 되어 있다며 네 번째 남북정상회담에 대한 확고한 의지도 드러냈습니다. [오슬로 포럼 연설 (현지시간 지난 12일) : ...
  • 문 대통령 "서울서 타슈켄트 기차역까지…철의 실크로드를"
    문 대통령 "서울서 타슈켄트 기차역까지…철의 실크로드를" ... 양국이 이어져 상생 번영하는 꿈을 꾸었습니다.] 우즈베키스탄까지 철도가 연결되려면 당연히 남북 철도 연결이 먼저입니다. 북·미 관계가 경색되며 진척이 없는 남북 철도 연결에 대한 지지를 ... 대통령, 투르크멘 화학단지 방문…오늘 우즈베크 의회 연설 문 대통령, 투르크멘과 에너지 협력 논의…'신북방정책' 강조 한-말레이시아 정상회담…"FTA 올해 말까지 마무리" 한·인도 ...
  • [팩트체크] 화제된 '백두산 화산폭발', 북 퍼주기용 이슈?
    [팩트체크] 화제된 '백두산 화산폭발', 북 퍼주기용 이슈? ... 백두산 남북 공동 연구는 정권과 무관하게 계속 꾸준히 필요성이 제기가 됐습니다. 이명박 정부 시절에 남북 전문가 회의가 두 차례 열렸다가 더 진척이 안 됐고, 2013년 박근혜 당시 대통령 당선인도 인수위원회 주요 국정 과제 중 하나로 바로 이 내용을 꼽았습니다. 학계에서는 가급적 빨리 남북이 연구 협력을 해야지 백두산 화산을 제대로 모니터링 할 수 있다는데 이견이 없습니다. [앵커] 그래야 ...
  • 北 "초보적인 상식도 없는 무례한 처사" 통일부 비난…왜?
    北 "초보적인 상식도 없는 무례한 처사" 통일부 비난…왜? 지난해 12월 26일 오전 개성 판문역에서 진행된 '동·서해선 남북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 착공식'에서 남북 관계자들이 궤도 체결식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 "보고서에는 북의 철도와 도로 실태에 대한 내용들이 잡다하게 열거되어 있다"며 "이것은 경제협력사업에서의 초보적인 상식도 없고 상대방에 대한 예의도 모르는 무례한 처사가 아닐 수 없다"고 ... #통일부 #초보 #남조선 통일부 #도로공동조사 결과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선전매체

이미지

  • 北매체 "남측, 美 눈치 보느라 남북협력 진척 없어"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 대통령 “북·미와 긴밀히 소통” 대화 모멘텀 살리기 '올인'
    문 대통령 “북·미와 긴밀히 소통” 대화 모멘텀 살리기 '올인' 유료 ... “경제와 번영으로 나아가는 '신한반도체제'를 주도적으로 준비하겠다”는 언급과 비교할 때보다 진척된 내용은 아니었다. 문 대통령은 또 “비핵화가 진전되면 남북 간에 '경제공동위원회'를 구성해 ... 경제적 성과를 만들어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경제공동위원회는 2007년 10·4 남북 공동선언에 이미 등장한 바 있다. 당시 남북은 “남북경제협력추진위원회를 부총리급 '남북경제협력공동위원회'로 ...
  • 문 대통령 “북·미와 긴밀히 소통” 대화 모멘텀 살리기 '올인'
    문 대통령 “북·미와 긴밀히 소통” 대화 모멘텀 살리기 '올인' 유료 ... “경제와 번영으로 나아가는 '신한반도체제'를 주도적으로 준비하겠다”는 언급과 비교할 때보다 진척된 내용은 아니었다. 문 대통령은 또 “비핵화가 진전되면 남북 간에 '경제공동위원회'를 구성해 ... 경제적 성과를 만들어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경제공동위원회는 2007년 10·4 남북 공동선언에 이미 등장한 바 있다. 당시 남북은 “남북경제협력추진위원회를 부총리급 '남북경제협력공동위원회'로 ...
  • “북한 약속 위반 땐 제재 되살리는 장치 마련해야” 유료 ... 분야는 북한 외교관 여행 규제, 북한 관광 규제 등이다. 정형곤 선임연구위원은 “북한 비핵화에 진척이 있을 경우 개성공단부터 우선 재개해야 한다”며 “서해평화협력특구·동해관광특구와 남북을 연결하는 물류 인프라 사업에 대한 타당성 조사 등 제재 해제 이후 협력을 촉진할 수 있는 준비를 추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남북 경협은 제재 대상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