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멘파워 박경서 원장의 남성탐구생활]어느 노신사의 고민
    [멘파워 박경서 원장의 남성탐구생활]어느 노신사의 고민 유료 환자 한 분이 접수됐다고 모니터에 떴다. 75세 남자다. 전립선비대증 때문인가? 발기부전 때문에 오셨나? 진료실 문을 열고 들어오는 분은 깔끔하게 차려 입은 노신사였다. "어디가 불편해서 오셨습니까?" 쭈뼛주뼛하며 바로 입을 떼지 못했다. "저기, 제가 젊을 적에 거기에 뭘 좀 넣었는데 빼고 싶어서요." '아이고, 또 바셀린종이구나.'...
  • 156cm 단신 이지은, 333.6야드 괴력 장타
    156cm 단신 이지은, 333.6야드 괴력 장타 유료 ... 통틀어 최연소 참가자인 그는 신장 156cm로 참가자 중 최단신이기도 했다. 그러나 예선전에서 293.2야드로 전체 1위를 한 뒤 15명이 겨룬 결선 1차전에서도 333.6야드를 날려 남성 출전자들을 주눅 들게 했다. 미국여자프로골프협회(LPGA) 투어에서 활동 중인 박성현을 연상시키는 짧은 머리와 파워풀한 스윙을 본 현장의 갤러리 사이에서 팬덤이 형성될 정도였다. 이지은은 4강전에서 ...
  • “남자분 나와요, 빨리 빨리” 취객 제압 못한 여경 논란
    “남자분 나와요, 빨리 빨리” 취객 제압 못한 여경 논란 유료 ... 논란이 불거진 '대림동 여경' 영상 전체(1분59초)를 공개했지만 경찰에 대한 비판은 오히려 더 가중되는 양상이다. 영상에 찍힌 사건은 지난 13일 서울 구로구 구로동 술집에서 중국동포 50대 남성과 40대 남성이 만취해 소란을 피우자 남성과 여성 경찰관 두 명이 출동해 체포하는 과정이 담겨 있다. 앞서 공개된 짧은 편집본 영상은 여성 경찰관이 피의자를 제대로 제압하지 못한다는 이유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