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남자 농구선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김연경도 구자철도…유튜브가 좋아요

    김연경도 구자철도…유튜브가 좋아요

    ... 열광한 덕분에 2만 명의 구독자를 모았다. 하승진은 구일고 일일 감독으로 변신해 고등학생 농구선수들과 소통했다. [사진 하승진 유튜브 캡처] 남자프로농구 전주 KCC에서 뛰다가 지난 5월 ... 만에 구독자 7만 명을 돌파했다. 2m21㎝ 장신센터로 '골리앗'이라 불렸던 하승진은 “한국 농구가 망해가고 있다”며 프로농구에 쓴소리를 했다. 그는 “국내 선수가 화려한 플레이를 하면 외국인 ...
  • 김연경도 구자철도…유튜브가 좋아요

    김연경도 구자철도…유튜브가 좋아요

    ... 열광한 덕분에 2만 명의 구독자를 모았다. 하승진은 구일고 일일 감독으로 변신해 고등학생 농구선수들과 소통했다. [사진 하승진 유튜브 캡처] 남자프로농구 전주 KCC에서 뛰다가 지난 5월 ... 만에 구독자 7만 명을 돌파했다. 2m21㎝ 장신센터로 '골리앗'이라 불렸던 하승진은 “한국 농구가 망해가고 있다”며 프로농구에 쓴소리를 했다. 그는 “국내 선수가 화려한 플레이를 하면 외국인 ...
  • 머리의 도전으로 보는 테니스 부상, 그리고 부활의 험난함

    머리의 도전으로 보는 테니스 부상, 그리고 부활의 험난함

    7개월 만에 돌아온 앤디 머리가 지난 12일 열린 남자프로테니스투어 웨스트 앤 서던 오픈 단식 본선 1회전에서 리샤르 가스케에게 0-2로 완패했다. 혹시나 했지만 역시나였다. &... 경기 중 고통스러워하는 머리의 모습 테니스는 부상 위험이 가장 큰 종목 중 하나다. 축구나 농구, 혹은 격투기처럼 직접 몸을 부딪히는 종목이 아니지만 체력 소모가 크고, 무엇보다 시즌이 길다. ...
  • [사담기] 살아 있는 전설 윤경신 감독이 전하는 핸드볼 인생

    [사담기] 살아 있는 전설 윤경신 감독이 전하는 핸드볼 인생

    꿈의 무대인 올림픽을 다섯 번이나 밟은 선수가 있다. 1990년 17살의 나이로 국가대표가 된 뒤 20년이 넘게 태극마크를 달며 '핸드볼의 신'으로 불린 윤경신(46)이 그 주인공이다. ... 아닌 정상적인 성장과정으로 밝혀졌다. 집안 내력도 꼽힌다. 육상 선수 출신 아버지, 핸드볼 선수 출신 어머니는 키도 크다. 남다른 재능도 물려받았다. 큰 키와 넘치는 재능 덕분에 축구, 농구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연경도 구자철도…유튜브가 좋아요

    김연경도 구자철도…유튜브가 좋아요 유료

    ... 열광한 덕분에 2만 명의 구독자를 모았다. 하승진은 구일고 일일 감독으로 변신해 고등학생 농구선수들과 소통했다. [사진 하승진 유튜브 캡처] 남자프로농구 전주 KCC에서 뛰다가 지난 5월 ... 만에 구독자 7만 명을 돌파했다. 2m21㎝ 장신센터로 '골리앗'이라 불렸던 하승진은 “한국 농구가 망해가고 있다”며 프로농구에 쓴소리를 했다. 그는 “국내 선수가 화려한 플레이를 하면 외국인 ...
  • 김연경도 구자철도…유튜브가 좋아요

    김연경도 구자철도…유튜브가 좋아요 유료

    ... 열광한 덕분에 2만 명의 구독자를 모았다. 하승진은 구일고 일일 감독으로 변신해 고등학생 농구선수들과 소통했다. [사진 하승진 유튜브 캡처] 남자프로농구 전주 KCC에서 뛰다가 지난 5월 ... 만에 구독자 7만 명을 돌파했다. 2m21㎝ 장신센터로 '골리앗'이라 불렸던 하승진은 “한국 농구가 망해가고 있다”며 프로농구에 쓴소리를 했다. 그는 “국내 선수가 화려한 플레이를 하면 외국인 ...
  • 머리의 도전으로 보는 테니스 부상, 그리고 부활의 험난함

    머리의 도전으로 보는 테니스 부상, 그리고 부활의 험난함 유료

    7개월 만에 돌아온 앤디 머리가 지난 12일 열린 남자프로테니스투어 웨스트 앤 서던 오픈 단식 본선 1회전에서 리샤르 가스케에게 0-2로 완패했다. 혹시나 했지만 역시나였다. &... 경기 중 고통스러워하는 머리의 모습 테니스는 부상 위험이 가장 큰 종목 중 하나다. 축구나 농구, 혹은 격투기처럼 직접 몸을 부딪히는 종목이 아니지만 체력 소모가 크고, 무엇보다 시즌이 길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