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남정호의 시시각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남정호의 시시각각] 새우 등 터진 한국의 생존법

    [남정호의 시시각각] 새우 등 터진 한국의 생존법 유료

    남정호 논설위원 화웨이 분쟁으로 미·중 양쪽에서 시달리는 한국. 영락없이 고래 싸움에 등 터진 새우 꼴이다. 화웨이 제품을 절대 쓰지 말라는 미국과 안 쓰면 가만 안 두겠다는 중국 틈에 끼여 어쩔 줄 모른다. 그저 28·29일 오사카 G20 회의 때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 간 대타협이 있기만 기다리는 신세다. 화웨이 갈등은 ...
  • [남정호의 시시각각] 김정숙 여사의 버킷리스트?

    [남정호의 시시각각] 김정숙 여사의 버킷리스트? 유료

    남정호 논설위원 노르웨이 서해안엔 베르겐이란 그림 같은 도시가 있다. 깎아지른 절벽 사이로 새파란 바닷물이 넘실대는, 세계 최고의 절경이라는 송네 피오르의 심장부다. 누구든 이곳에 오면 죽을 때까지 잊지 못할 대자연의 아름다움에 흠뻑 젖기 마련이다. 바로 여기가 모레 문재인 대통령 부부가 갈 곳이다. 명목은 노르웨이 발주로 대우조선이 건조한 2만6000톤급 ...
  • [남정호의 시시각각] 보수 부시, 진보 노무현 아낀 까닭

    [남정호의 시시각각] 보수 부시, 진보 노무현 아낀 까닭 유료

    남정호 논설위원 노무현 10주기 추도식에 초상화를 들고 찾아온 조지 W 부시 미국 전 대통령. 그는 사실 수준 미달의 화가다. 부시가 들고 온 노 전 대통령 초상화만 봐도 안다. 구도·묘사 모두 꽤나 유치하다. 퇴임 직후인 66세에 처음 붓을 들었으니 어쩌면 당연하다. 그가 만난 세계 지도자 30명의 초상화를 선보인 2014년 첫 전시회 때는 “유치하기 짝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