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납세자연맹 김선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유류세 인하 8월까지 연장…서민들 9월 이후엔 또 어떡하나

    유류세 인하 8월까지 연장…서민들 9월 이후엔 또 어떡하나

    ... 낮다”고 해명한다. 해명대로라면 유류세 인하는 기름값을 내리는 '특효약'이다. [그래픽=영옥 기자 yesok@joongang.co.kr] 다만 이번 조치는 유류세 인하 '폭'을 줄이는 ... 따라 5월 7일부터 휘발유는 지금보다 L당 65원, 경유는 46원, LPG는 16원 오른다. 김선택 납세자연맹 회장은 “유류세는 물가의 '바로미터'로 여길 만큼 소비자가 민감하게 여긴다”며 “(소비자는) ...
  • 유류세 인하 축소해 연장… 국제 유가 오름세에 '9월 절벽' 우려

    유류세 인하 축소해 연장… 국제 유가 오름세에 '9월 절벽' 우려

    ... 지출 여력으로 남는다”며 “기업의 투자ㆍ생산도 촉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래픽=영옥 기자 yesok@joongang.co.kr 국제 유가가 떨어져도 실제 주유소 기름값은 ... 따라 5월 7일부터 휘발유는 지금보다 L당 65원, 경유는 46원, LPG는 16원 오른다. 김선택 납세자연맹 회장은 “유류세는 물가의 '바로미터'로 여길 만큼 소비자가 민감하게 여긴다”며 “(소비자는) ...
  • 퇴직금 세부담 줄여준다?…'종교인 과세' 후퇴 법안 논란

    퇴직금 세부담 줄여준다?…'종교인 과세' 후퇴 법안 논란

    ... 근속연수입니다. 30년 근무하고 지난해 말에 똑같이 퇴직했다면, 퇴직소득세 과세 대상이 일반 납세자는 30년 전체에 대한 것이고, 종교인은 작년 1년에 대한 것입니다. 그러니 세금도 30배 정도 ... 국민에게 알려질 시간이 부족했다는 비판이 나옵니다. 시민단체 목소리를 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 [김선택/한국납세자연맹 회장 : 공청회도 한 번 하지 않고 일사천리로, 군사작전하듯이 법이 통과되고 ...
  • '종교인 과세' 후퇴 법안 논란…"일부 종교인만 특혜"

    '종교인 과세' 후퇴 법안 논란…"일부 종교인만 특혜"

    ... 30년 근무하고 지난해 말에 똑같이 퇴직을 했다고 가정을 하면, 퇴직소득세 과세 대상이 일반 납세자는 30년 전체에 대한 것이고, 종교인은 작년 1년에 한한 것입니다. 그러니 세금도 30배 정도 ... 국민에게 알려질 시간이 부족했다는 비판이 나오는데, 시민단체 목소리를 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 [김선택/한국납세자연맹 회장 : 공청회도 한 번 하지 않고 일사천리로, 군사작전하듯이 법이 통과되고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유류세 인하 8월까지 연장…서민들 9월 이후엔 또 어떡하나

    유류세 인하 8월까지 연장…서민들 9월 이후엔 또 어떡하나 유료

    ... 낮다”고 해명한다. 해명대로라면 유류세 인하는 기름값을 내리는 '특효약'이다. [그래픽=영옥 기자 yesok@joongang.co.kr] 다만 이번 조치는 유류세 인하 '폭'을 줄이는 ... 따라 5월 7일부터 휘발유는 지금보다 L당 65원, 경유는 46원, LPG는 16원 오른다. 김선택 납세자연맹 회장은 “유류세는 물가의 '바로미터'로 여길 만큼 소비자가 민감하게 여긴다”며 “(소비자는) ...
  • 유류세 인하 8월까지 연장…서민들 9월 이후엔 또 어떡하나

    유류세 인하 8월까지 연장…서민들 9월 이후엔 또 어떡하나 유료

    ... 낮다”고 해명한다. 해명대로라면 유류세 인하는 기름값을 내리는 '특효약'이다. [그래픽=영옥 기자 yesok@joongang.co.kr] 다만 이번 조치는 유류세 인하 '폭'을 줄이는 ... 따라 5월 7일부터 휘발유는 지금보다 L당 65원, 경유는 46원, LPG는 16원 오른다. 김선택 납세자연맹 회장은 “유류세는 물가의 '바로미터'로 여길 만큼 소비자가 민감하게 여긴다”며 “(소비자는) ...
  • [팩트체크] 카드공제 없애면 50만원 토해낸다고?

    [팩트체크] 카드공제 없애면 50만원 토해낸다고? 유료

    ... 크진 않다지만, 신용카드를 주로 사용하는 근로자들의 세 부담이 늘어날 수 있다는 것은 사실이다. 현금·체크카드로 결제 수단을 갈아타는 과정에서 소비자 불편이 커질 수도 있다. 이런 점에서 김선택 납세자연맹 회장은 “만만한 직장인 호주머니를 털어 세수를 채우려고 한다는 지적이 나오는 이유”라고 설명했다. 세종=기환 기자 khkim@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