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文 "국가채무 40% 근거 뭐냐"…4년전 朴에겐 "40% 지켜라"
    文 "국가채무 40% 근거 뭐냐"…4년전 朴에겐 "40% 지켜라" 유료 ... [그래픽=김주원 기자 zoom@joongang.co.kr] 관련기사 굳어지는 '확장 재정'…내년 예산 500조 돌파 그런데 '국가채무비율 마지노선 40%'는 4년 전 문 대통령이 박근혜 ... 90% 이상을 내국인이 갖고 있어 우리와 환경이 다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최근 들어 공무원 증가나 복지 지출 확대 등 고정지출이 늘어난 것을 감안하면 우리 사회는 오히려 마지노선을 40%보다 ...
  • [강민석 논설위원이 간다] 이낙연 총리가 야당 의원에게 '여의도 복귀' 시사한 사연
    [강민석 논설위원이 간다] 이낙연 총리가 야당 의원에게 '여의도 복귀' 시사한 사연 유료 ... 했다.” 이 총리 반응은. “대통령 의중이 중요하고, 타이밍이 문제이긴 하지만, 아마도 '내년에는 여의도 쪽에 가 있을 겁니다'라고 언뜻 자기 생각을 비추더라.” 이 총리의 총선 출마 ... 정기국회에서 처리했다. 대형 인사 태풍이 몇 달 안에 불 수도 있다는 얘기다. ◆당·청의 공무원 4년 차 발언 비판한 이 총리 =이 총리는 편집인협회 토론회에서 최근 김수� 이 총리는 ...
  • '특혜 논란' 공무원 세종 아파트 특별공급 비율 30%까지 줄인다 유료 공무원 특혜 논란이 일었던 세종시 신도시(행정중심복합도시) 아파트 특별공급 비율이 2023년까지 30%로 낮아진다. 또 집을 2채 이상 가진 공무원은 특별공급 대상에서 제외된다. ... 제외한 시민들 사이에서는 “특별공급제도는 특혜”라는 문제 제기가 잇달았다. 이에 따라 우선 내년부터 각 기관이 신도시에 입주(특별공급 기관으로 지정된 날)한 뒤 5년까지만 혜택을 받는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