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골란고원은 중동 화약고? 연 300만 명 찾는 관광지
    [채인택의 글로벌 줌업] 골란고원은 중동 화약고? 연 300만 명 찾는 관광지 유료 ... 살균제인 이산화황을 쓰지 않고, 오크통을 사용하지 않으며, 단일 품종의 포도로만 포도주를 빚는 것이 골란 와인의 장점이라고 한다. 이스라엘 총선일인 9일 예루살렘에 도착했다.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가 이끄는 집권 리쿠드당이 아슬아슬한 차이로 정권 유지에 성공했다. 이스라엘 선관위에 따르면 리쿠드당은 114만283표(26.46%)를 얻어 112만5820표(26.13%)를 획득한 중도정당 ...
  • 이스라엘 총선 우파정당 과반…네타냐후 5선 최장 총리 예약
    이스라엘 총선 우파정당 과반…네타냐후 5선 최장 총리 예약 유료 이미 15년을 집권한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가 베니 간츠 청백당(카홀라반) 대표를 누르고 수성에 성공했다. 이변이 없다면 '건국의 아버지' 다비드 벤구리온 총리(1948~1953, 1955~1962년 재임)를 뛰어넘는, 5선의 최장수 총리가 된다. 9일(현지시간) 치러진 이스라엘 총선 결과를 기다리면서 리쿠드당 대표인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오른쪽)가 ...
  • 화약고 된 골란 고원, 그 뒤엔 트럼프·네타냐후 연임 야심
    화약고 된 골란 고원, 그 뒤엔 트럼프·네타냐후 연임 야심 유료 지난달 25일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와 회담 뒤 골란 고원(오른쪽 지도)에 대한 이스라엘의 주권을 인정하는 포고문을 들어 보이고 있다. [EPA=연합뉴스] 이스라엘 총선이 9일 오전 7시(현지시간) 투표에 돌입했다. 13년간 총리직을 수행한 네타냐후가 승리한다면 이스라엘 역사상 최장수(5선) 총리가 된다. 선거 초반, 네타냐후가 이끄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