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공무원이 등 돌리면 나라 못 움직여”
    [조강수 논설위원이 간다] “공무원이 등 돌리면 나라 못 움직여” 유료 ... 있었다. 당시 그들을 직접 만나보니 봉급 인상보다 공정한 인사를 더 원하더라. 공무원이 등을 돌리면 나라를 못 움직인다. 국가 전체의 위기가 와도 감지하지 못한다.” 김성재 김대중 노벨평화상 기념관 이사장의 공무원관(觀)을 곱씹어 본다. ■ 제주도선 무사안일 행정…위미리 해안가서 1조원대 펀드사와 펜션간 분쟁 「 타임폴리오자산운용이 제주 위미리 해안가에 건축중인 단독주택 ...
  • [한일 비전 포럼] “민간인 전문가로 대통령 위원회 구성해 강제 징용 해법 찾자”
    [한일 비전 포럼] “민간인 전문가로 대통령 위원회 구성해 강제 징용 해법 찾자” 유료 ... 위자료를 지급하거나 공탁하도록 해야 한다. 그런 뒤 한·일 협정에 대한 양국의 해석이 다르니 중재위원회나 국제사법재판소(ICJ)로 가는 방법이 있다. 하지만 역사 문제는 법적 처리보다는 역사적으로 ... 없이는 실현 불가능한 게 엄연한 현실이다. 양국 지도자가 결단을 내리고 진정한 화해를 이뤄내면 노벨평화상을 공동수상할 수 있다. 강제징용 노동자상 악화 일로의 한·일 관계 해법을 모색하기 ...
  • [김진국이 만난 사람] 서울대 텐-텐 프로젝트…10개 분야 세계 10위 안에 들겠다
    [김진국이 만난 사람] 서울대 텐-텐 프로젝트…10개 분야 세계 10위 안에 들겠다 유료 ... 너무 빠르게 바뀌면 사교육에 훨씬 유리합니다. 예측할 수 있게 천천히 바꿔야 합니다. 교육위원회를 만들어서 어떤 학생을 뽑아야 하나, 어떻게 키워야 하나, 이런 걸 서울대 전체가 동의할 수 ... 더 중요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김경빈 기자 서울대 교수 중에는 규제가 많아 사립대가 노벨상을 먼저 받을 거라는 불평도 합니다. “일본도 비슷한 이야기를 합니다. 학생 수준은 도쿄대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