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소문 포럼] 지하철 임산부 전용석의 정책학
    [서소문 포럼] 지하철 임산부 전용석의 정책학 유료 ... 할 게 아니다. 우리나라 사회갈등지수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0여 회원국 중 5위에 올라있다. 성선설(性善說)에 너무 기운 교통약자 정책은 아니었는지, 현실적으로 임산부석을 노약자석과 합치는 건 어떨지 재고해 볼 때다. 장애인·노인·임산부·어린이 같은 노약자를 누구부터 먼저 앉힐지 정해놓은 유럽 일부 국가의 궁여지책이라도 본떠야 할 판이다. 탈원전과 소득주도 성장처럼 ...
  • 퇴직자의 '업(業)테크' 3원칙, '우(友)테크' 3원칙
    퇴직자의 '업(業)테크' 3원칙, '우(友)테크' 3원칙 유료 ... 물러날 때를 아는 이는 현명한 사람이다. 이제 우리는 용기보다 지혜를 발휘할 때다. 별 뾰족한 내용은 아닐지라도 이 3원칙들이 거기에 작은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 김성희 북 칼럼니스트 jaejae99@hanmail.net 관련기사 별식에서 간식을 거쳐 비상식으로…라면의 추억 말 많고 탈 많은 지하철 노약자석 아예 없애자 고스톱판에서 인의예지신을 만나다
  • [삶의 향기] 지하철 공감 실종
    [삶의 향기] 지하철 공감 실종 유료 ... 사람”으로 정의하고 인간 존엄과 가치, 행복을 추구할 권리를 위해 지하철 공간의 10% 이상을 교통약자 전용 구역으로 배정하도록 정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객차 한 칸의 대략 54좌석 중 노약자석 12석과 임산부 배려석 2석을 합쳐 25% 이상의 좌석이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러나 전체의 3.7%에 불과한 임산부 배려석은 실제로 임산부를 배려하는 데 어려움이 있는 실정입니다. 교통약자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