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 대통령, 귀국 뒤 동교동 직행 “나라의 큰 어른 잃었다”
    대통령, 귀국 뒤 동교동 직행 “나라의 큰 어른 잃었다” 유료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16일 순방을 마치고 돌아와 고 이희호 여사의 서울 동교동 사저를 방문해 고인의 영정에 절하고 있다. [뉴스1]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오후 북유럽 3개국 ... 역할을 평가하며 “그 분의 뜻이 헛되지 않도록 잘 이어나가겠다”고도 말했다. 이 자리에는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이 수행했다. 문 대통령은 유가족 위로 뒤 국회 상황에 ...
  • 문 대통령, 창원 수소버스 탑승 “시내버스 2000대로 늘릴 것”
    대통령, 창원 수소버스 탑승 “시내버스 2000대로 늘릴 것” 유료 ... 혁신전략 선포식(5월 22일)에 참석했던 문 대통령은 한달여 만에 3대 산업 현장을 모두 찾게 됐다. 문 대통령의 최근 경제 행보가 3대 산업에 집중된 것은 노영민 비서실장 등 청와대 2기 체제가 들어선 것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국회 산업통상위원장을 지낸 노 실장은 문재인 정부를 대표할 만한 차세대 산업을 집중 육성하자고 건의했고, 그래서 선정된 것이 시스템 반도체, ...
  • [이철호 칼럼] 한 방에 훅 가는 판에 한국 정부는 어디 있는가
    [이철호 칼럼] 한 방에 훅 가는 판에 한국 정부는 어디 있는가 유료 ... 맥매스터에서 볼턴으로 바뀐 이후 사실상 대미 채널이 끊겼다고 한다. 대신 한·미 자동차 협상 때 멀베이니 예산국장(현 백악관 비서실장 대행)과 인연을 맺은 김현종 안보실 2차장이 대미 조율을 도맡는 분위기다. 대중 외교도 깜깜하다. 대통령의 최측근인 노영민·장하성 실장이 번갈아 주중 대사를 맡았지만 시진핑 주석의 6월 방한조차 오리무중이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인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