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녹말 이쑤시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이쑤시개와 빨대의 '평행 이론'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이쑤시개와 빨대의 '평행 이론'

    ... 일회용품 규제와 단속이라면 94년이 원조다. 그전까지 음식점 테이블에는 으레 나무젓가락이나 이쑤시개가 놓여 있었다. 백화점·수퍼에서는 구매한 물건을 공짜 비닐봉지에 척척 담아주곤 했지만, 그해 ... 시작됐다. 에코사이언스 8/13 지금은 음식점 수저통의 젓가락을 꺼내는 일, 음식점을 나설 때 녹말 이쑤시개를 뽑는 것, 지방 출장 때 치약·칫솔을 챙기는 게 너무나 자연스럽지만 24년 전엔 ...
  • [팩트체크] '플라스틱 빨대'는 일회용품이 아니다?

    [팩트체크] '플라스틱 빨대'는 일회용품이 아니다?

    ... 정해놓았습니다. 그런데 처음부터 플라스틱 빨대는 빠져 있었습니다. 플라스틱 컵과 용기, 나무젓가락, 이쑤시개, 광고 선전물, 또 비닐봉투 등을 포함시켰습니다. 우리는 현실에서 일회성 목적으로 빨대를 쓰고 ... 업체가 2007년부터 다시 제품을 만들어서 지금까지 판매되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1998년 녹말로 만든 빨대가 개발이 된 적도 있습니다. 환경부가 과연 적극적으로 대응을 했느냐, 이것을 짚어볼 ...
  • 쓰고난 뒤 분해되는 녹말 이쑤시개, 자연을 담은 디자인

    쓰고난 뒤 분해되는 녹말 이쑤시개, 자연을 담은 디자인

    ... 판테온, 1500년 된 불국사, 아직도 짓고 있는 바르셀로나의 가우디 작품과의 차이가 무엇인지 생각해야 한다. - 좋은 디자인은 무엇인가. ▶권: 음식점에 가면 볼 수 있는 녹색의 녹말 이쑤시개야말로 좋은 디자인이라고 생각한다. 녹말의 주성분인 아밀로 펙틴으로 만든 것인데, 상온에서는 딱딱해져서 이쑤시개로 쓸 수 있고, 물이나 땅속에 들어가면 완전 분해된다. 생성과 소멸이라는 ...
  • 칠리새우 만드는 법, 생각보다 간단하네... 소스가 관건

    칠리새우 만드는 법, 생각보다 간단하네... 소스가 관건

    ... 중앙포토DB 칠리새우를 만드는 법이 온라인상에서 이슈가 되고 있다. 먼저 새우는 꼬리만 남기고 껍질을 제거해 씻은 뒤 생강, 청주, 후춧가루를 이용해 밑간한다. 새우를 손질할 때 이쑤시개를 이용해 등 쪽의 내장을 제거하면 쉽다. 그 다음 새우에 달걀흰자를 뭍힌 뒤, 녹말가루와 찬물을 섞은 튀김옷에 버무린다. 새우에 튀김옷을 뭍혔으면 170도로 달군 식용유에 새우를 바삭하게 튀긴다.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이쑤시개와 빨대의 '평행 이론'

    [강찬수의 에코사이언스] 이쑤시개와 빨대의 '평행 이론' 유료

    ... 일회용품 규제와 단속이라면 94년이 원조다. 그전까지 음식점 테이블에는 으레 나무젓가락이나 이쑤시개가 놓여 있었다. 백화점·수퍼에서는 구매한 물건을 공짜 비닐봉지에 척척 담아주곤 했지만, 그해 ... 시작됐다. 에코사이언스 8/13 지금은 음식점 수저통의 젓가락을 꺼내는 일, 음식점을 나설 때 녹말 이쑤시개를 뽑는 것, 지방 출장 때 치약·칫솔을 챙기는 게 너무나 자연스럽지만 24년 전엔 ...
  • 쓰고난 뒤 분해되는 녹말 이쑤시개, 자연을 담은 디자인

    쓰고난 뒤 분해되는 녹말 이쑤시개, 자연을 담은 디자인 유료

    ... 판테온, 1500년 된 불국사, 아직도 짓고 있는 바르셀로나의 가우디 작품과의 차이가 무엇인지 생각해야 한다. - 좋은 디자인은 무엇인가. ▶권: 음식점에 가면 볼 수 있는 녹색의 녹말 이쑤시개야말로 좋은 디자인이라고 생각한다. 녹말의 주성분인 아밀로 펙틴으로 만든 것인데, 상온에서는 딱딱해져서 이쑤시개로 쓸 수 있고, 물이나 땅속에 들어가면 완전 분해된다. 생성과 소멸이라는 ...
  • [남덕현의 귀촌일기] 이쑤시개를 심은겨?

    [남덕현의 귀촌일기] 이쑤시개를 심은겨? 유료

    남덕현 귀농 수필가 “이쑤시개를 심은겨? 겨우내 괴기(고기)를 월매나 엄청스레 뜯을라구 이쑤시개 농사를 저 지경으루다 장허게 져놨댜? 책 판 돈이 경장(굉장)한 모냥이지?” “아싸리(아예) ... 될 때까정 손 놓구 뭐 헌겨? 배차(배추)헌티 안 미안혀?” 벌레가 다 갉아먹고 잎맥만 녹말 이쑤시개처럼 앙상히 남은 필자의 배추밭은 마을의 놀림감이다. 놀림을 당할 때마다 당장 밭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