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논설위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슈검색

|

#논설위원이 간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양성희의 문화참견] “소나무도 공부하려는 듯 고개 숙이는 곳이 한국 서원”

    [양성희의 문화참견] “소나무도 공부하려는 듯 고개 숙이는 곳이 한국 서원” 유료

    양성희 논설위원 그는 “서원이 왜 좋은가”라는 질문에 “서원에 가보면 안다”고 했다. “외국 유명 학자들을 서원으로 안내하면 모두 황홀해 했다. 왜 이렇게 좋은 걸 우리는 잘 몰라볼까 ... 있고, 미래유산이 있다.” 지난 6일 아제르바이잔 바쿠에서 열린 제43차 유네스코 세계유산위원회 총회에서 한국의 서원이 세계유산목록에 등재됐다. 경북 영주 소수서원 등 9곳이다. 위원회는 ...
  • [예영준의 시선] '설마 타령'과 '희망적 사고'란 이름의 쌍둥이

    [예영준의 시선] '설마 타령'과 '희망적 사고'란 이름의 쌍둥이 유료

    예영준 논설위원 일본 정부의 수출 규제 조치를 보면서 3년 전 고고도미사일방어(THAAD·사드) 배치에 대한 중국의 보복 조치를 떠올렸다. 박근혜 정부는 사드 보복 가능성을 낮게 봤다. 주된 근거는 “마늘분쟁(2000년) 때와 달리 중국은 세계무역기구(WTO) 에 가입해 국제규범을 준수하는 나라가 됐다”는 이유였다. 주중 대사관 당국자가 자료를 들춰가며 특파원들에게 ...
  • [노트북을 열며] 위안부 다큐의 시작

    [노트북을 열며] 위안부 다큐의 시작 유료

    ... 열며 7/18 주목할 것은 '낮은 목소리'가 국내 개봉 전 일본에서 열린 '95 야마가타 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에서 수상했다는 점이다. 당시 기사를 보면 제작 초기부터 일본 사회당 의원과 아사히 논설위원 등이 후원에 동참했다고 한다. “군 위안부 문제는 단순한 일제 침략하의 여성 수난사가 아니라 아시아라는 특수성과 자본·계급·성이라는 중층적 모순이 복합해 일어난 사건”이란 게 제작팀 생각이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