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특혜 논란' 공무원 세종 아파트 특별공급 비율 30%까지 줄인다 유료 ... 22년 말까지는 40%, 2023년부터 2024년 말까지는 30%로 줄어든다. 행복도시 입주기관 종사자 특별공급 비율은 당초 70%였다가 2014년 1월부터 50%로 낮아졌다. 2주택 이상 다주택자는 특별공급 대상에서 제외된다. 아파트 입주가 시작될 때까지 사실상 현직을 유지하기가 어려운 정무직 공무원(차관급 이상)이나 공공기관·정부출연기관의 기관장도 혜택을 받지 못한다. 세종=김방현 ...
  • [이정재의 시시각각] 강남이 좋습니까?
    [이정재의 시시각각] 강남이 좋습니까? 유료 ... 세력과의 전쟁'이었다. 그에게 '강남=투기세력의 본산'이니 좋아할 대상은커녕 때려잡아야 할 원수쯤 될 것이다. 그는 “사는 집 아니면 좀 파시라”고도 했다. 자신이 집 두 채를 가진 다주택자였을 땐데도 이런 소릴 했다. 두 채지만 강남엔 집이 없으니 당당하다는 심사였을 것이다. “강남이 좋습니까”엔 그의 이런 '강남 포비아'가 고스란히 담겨있다. 김 장관뿐만이 아니다. 이 정부의 ...
  • 주택 건설업자 60% “사업 계속하기 어렵다”
    주택 건설업자 60% “사업 계속하기 어렵다” 유료 ... 있는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고 주산연은 주문한다. 김덕례 주산연 선임연구위원은 "주택 산업에 대한 기존의 부정적 인식을 청산하고 빅데이터·사물인터넷 등 4차산업 기술과 접목해 경제성장 동력 산업으로 키워야 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공시가격 계속 올린다···'김현미 시즌2'도 타깃은 다주택자 김민중 기자 kim.minjoong1@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