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더는 슬프지 않은 봄을 위해 ” 팽목항 추모객들 유채꽃 뿌려
    “더는 슬프지 않은 봄을 위해 ” 팽목항 추모객들 유채꽃 뿌려 유료 ... 향하던 여객선 세월호는 진도 앞바다 맹골수도에서 침몰했다. 제주도로 수학여행을 떠난 안산 단원고 2학년 학생과 교사를 비롯해 승객 304명(전체 탑승자 476명)이 사망·실종됐다. 299명의 ... 발걸음이 이어졌다. 원불교 진도교당 최형일(62·여) 교무 일행은 방파제 난간에 새로 만든 란 리본과 종을 달았다. 최 교무는 “어른들의 부주의로 세상을 떠난 어린 꿈나무들이 다음 생에선 ...
  • “노란 고래의 꿈으로 돌아온 단원고 별들아…”
    란 고래의 꿈으로 돌아온 단원고 별들아…” 유료 ... 나는 잠들어 있지 않아요. 제발 날 위해 울지 말아요.” 12일 오전 10시 경기도 안산시 단원고 본관 4층 단원관. 세월호 참사로 희생된 선배들을 위한 합창이 울려 퍼지자 여기저기서 흐느끼는 ... “단원고 추모 공간인 4·16 민주시민교육원 건립 등 별이 된 아이들을 기억하기 위해 계속 력하겠다”고 말했다. 단원고 졸업생인 이희운(21·여)씨는 “여전히 모습이 떠오르는 선배들에게 ...
  • 법원, 세월호 가족 위자료 따로 산정 … 부모 각각 4000만원
    법원, 세월호 가족 위자료 따로 산정 … 부모 각각 4000만원 유료 ... 계산했다”고 밝혔다. 생일·성별에 따라 조금씩 다르지만 3억7000만~3억8000만원 정도다. 임단가가 올랐기 때문에 3년 전 4·16 세월호 참사 배상 및 보상심의위원회(이하 배·보상심의위)에서 ... 유족들은 2015년 당시 배·보상심의위가 지급하겠다는 배상금과 국비위로지원금 4억7000만원(단원고 학생 기준, 가족당)을 받지 않고 그해 9월 소송을 냈다. 유족들은 당시 입장문을 통해 “(참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