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맛있는 도전] 쫄깃한 면발·감칠맛 나는 비빔장…1000원대에 집에서 즐기는 냉면
    [맛있는 도전] 쫄깃한 면발·감칠맛 나는 비빔장…1000원대에 집에서 즐기는 냉면 유료 ... '둥지냉면'은 바람에 말린 깔끔한 면발, 깊은 동치미 육수, 감칠맛 나는 비빔장이 특징이다. 1인분 단위로 포장돼 있고 상온보관할 수 있다. [사진 농심] 냉면은 대표적인 여름철 별미다. 매콤한 ... 맛을 냈다”고 전했다. 국산 배와 무를 첨가해 시원한 맛을 살렸다. 비빔냉면은 기존에 많이 사용하는 고추장의 비율을 줄이고 저온숙성한 양념을 사용해 차별화된 비빔장을 만들었다. 농심 관계자는 ...
  • 건물은 목재 대신 철근 써 진화, 사회 뼈대는 혁신 안돼 퇴화
    건물은 목재 대신 철근 써 진화, 사회 뼈대는 혁신 안돼 퇴화 유료 ... [일러스트=이정권 gaga@joongang.co.kr] 우리나라는 과거 건축에서 목재를 주재료로 사용했다. 목재는 단위면적당 견디는 힘의 강도가 낮기 때문에 건물을 높이 짓기 어렵다. 일본의 경우를 ... 목구조로 지은 건축물은 5층 정도가 최대치인 것 같다. 5층보다 높은 건축을 하려면 기둥단면의 단위면적당 받아낼 수 있는 무게가 목재보다 큰 재료가 쓰여야한다. 철이나 콘크리트는 목재보다 단위면적당 ...
  • 건물은 목재 대신 철근 써 진화, 사회 뼈대는 혁신 안돼 퇴화
    건물은 목재 대신 철근 써 진화, 사회 뼈대는 혁신 안돼 퇴화 유료 ... [일러스트=이정권 gaga@joongang.co.kr] 우리나라는 과거 건축에서 목재를 주재료로 사용했다. 목재는 단위면적당 견디는 힘의 강도가 낮기 때문에 건물을 높이 짓기 어렵다. 일본의 경우를 ... 목구조로 지은 건축물은 5층 정도가 최대치인 것 같다. 5층보다 높은 건축을 하려면 기둥단면의 단위면적당 받아낼 수 있는 무게가 목재보다 큰 재료가 쓰여야한다. 철이나 콘크리트는 목재보다 단위면적당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