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이슈검색 |
#화제의 당선자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소문 포럼] 김태년과 이인영
    [서소문 포럼] 김태년과 이인영 유료 ... 있다. 이처럼 두 사람이 걸어온 길을 보면 영원한 주류도, 비주류도 없다는 말을 실감케 한다. 더불어 이번엔 누가 원내대표가 돼 주류의 새 역사를 쓸지 더욱 궁금하다. 특히 이번 선거는 당선자에 따라 당내 계파 구도에도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크다. 다시 말해 친문계 주류가 맥을 다시 이을지 아니면 비주류 당선 여파로 친문계에도 분화가 생길지다. 그동안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나 ...
  • 퓰너 “DJ는 남북 문제 풀기 위해 한·일 관계 중시했다”
    퓰너 “DJ는 남북 문제 풀기 위해 한·일 관계 중시했다” 유료 ... 새 일왕시대 한·일 관계 에드윈 퓰너 에드윈 퓰너 헤리티지 재단 창립자가 한·일 관계 악화를 놓고 “김대중 전 대통령(DJ)도 한·일 관계를 중시했다”고 밝혔다. 도널드 트럼프 당선자의 정권인수위원회 위원을 맡았던 퓰너는 미국의 대표적 보수 싱크탱크인 헤리티지 재단을 만든 뒤 현재 이 재단 산하의 아시아연구센터 회장을 맡고 있다. 아산정책연구원이 주최한 포럼인 아산플레넘에 ...
  • 청년 1500만 명 넘는데, 청년 국회의원은 3명뿐 유료 ... 명뿐이었다. 비례대표 두 명을 합해도 40대 미만은 모두 세 명으로 국회의원 300명의 1%에 불과했다. 대의민주주의 체제에서 민의를 최대한 공정하게 반영해야 할 대한민국 국회가 유권자와 당선자 비율에 심각한 불일치를 보이면서 1%가 36%를 대변하는 기형적 구조가 형성된 것이다. 젊은 정치인에게 여의도 정치는 여전히 '넘사벽'이다. 기성 정치인에 비해 조직과 자금·인지도 등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