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경찰청 수사국장, 김학의 내정 전 동영상 첩보 청와대 보고”
    “경찰청 수사국장, 김학의 내정 전 동영상 첩보 청와대 보고” 유료 ... 결국 옷을 벗었다. 이세민 28일 검찰 진상조사단은 이 전 수사기획관을 불러 조사했다. 중앙SUNDAY는 다음날인 29일 그와 전화 인터뷰를 했다. 그는 “김 전 차관 인사와 관련 청와대가 ... 청와대에 관련 첩보가 보고가 된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자세히 설명해 달라. “(김학배) 수사국장이 나와 과장들이 있는 자리에서 '인사권자'에게서 호출이 와 김 전 차관 동영상과 관련한 경찰 ...
  • “경찰청 수사국장, 김학의 내정 전 동영상 첩보 청와대 보고”
    “경찰청 수사국장, 김학의 내정 전 동영상 첩보 청와대 보고” 유료 ... 결국 옷을 벗었다. 이세민 28일 검찰 진상조사단은 이 전 수사기획관을 불러 조사했다. 중앙SUNDAY는 다음날인 29일 그와 전화 인터뷰를 했다. 그는 “김 전 차관 인사와 관련 청와대가 ... 청와대에 관련 첩보가 보고가 된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자세히 설명해 달라. “(김학배) 수사국장이 나와 과장들이 있는 자리에서 '인사권자'에게서 호출이 와 김 전 차관 동영상과 관련한 경찰 ...
  • 검찰, 김학의 수사단 발족…문무일 총장 “1, 2차 수사서 의혹 불식 못 해” 유료 대검찰청은 29일 검사 13명으로 구성된 수사단 구성을 발표했다. 공식 명칭은 '법무부 검찰 과거사위원회 수사 권고 관련 수사단'. 일선 검찰청 특수부 2~3개 정도를 합친 규모다. 수사단장은 여환섭 청주지검장이 맡았다. 대검 중수부 1·2과장과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장 등을 지낸 검찰 내 '특수통'으로 꼽힌다. 수사단은 우선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권고한 김 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