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검찰 “공수처법 위헌 소지” 오늘 국회에 의견서 낸다
    검찰 “공수처법 위헌 소지” 오늘 국회에 의견서 낸다 유료 ... 논의를 지켜보면서 검찰총장으로서 우려를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사진은 2일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앞 '서 있는 눈' 조형물. [뉴스1] 대검찰청이 이르면 3일 패스트트랙(신속안건 처리)에 ... 학습 효과' 때문이라는 얘기가 나오는 이유다. 민주당은 검찰의 반발 기류에 맞섰다. 이재정 대변인은 “문 총장 발언은 조직 논리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고 했고, 박범계 의원은 “공수처와 수사권 ...
  • "수사권 조정안, 민주주의 위배" 문무일 해외출장 중 정면반박 유료 문무일 검찰총장이 국회에서 검경 수사권 조정안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안건)으로 지정된 것과 관련해 “우려를 금할 수 없다”며 강하게 반발했다. 문 총장은 1일 오후 대검찰청 대변인실을 통해 낸 입장문에서 “국회에서 진행되고 있는 형사사법제도 논의를 지켜보면서 검찰총장으로서 우려를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어 “형사사법 절차는 반드시 민주적 원리에 의해 작동돼야 ...
  • "수사권 조정안, 민주주의 위배" 문무일 해외출장 중 정면반박 유료 문무일 검찰총장이 국회에서 검경 수사권 조정안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안건)으로 지정된 것과 관련해 “우려를 금할 수 없다”며 강하게 반발했다. 문 총장은 1일 오후 대검찰청 대변인실을 통해 낸 입장문에서 “국회에서 진행되고 있는 형사사법제도 논의를 지켜보면서 검찰총장으로서 우려를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어 “형사사법 절차는 반드시 민주적 원리에 의해 작동돼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