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망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박보균 칼럼] 임종석의 요란한 질주

    [박보균 칼럼] 임종석의 요란한 질주 유료

    ... 586세대의 이념적 연대의식은 유별나다. 그 바탕에는 '우리민족끼리'가 있다. 임종석은 그런 참모진의 중심이다. 그의 업무 이미지는 질주다. 그 움직임이 요란할수록 정쟁을 유도한다. '임종석 차기 대망론'은 확산된다. 그 방식이 파격일수록 여권 내부는 복잡해진다. 권력의 속성은 질투와 의심이다. 대통령 비서실장은 국정의 쿼터백이다. 그 손에서 정책과 인사가 조정·분산된다. 비서실장의 덕목은 ...
  • 컴백한 이완구 “한국당 새 리더십 필요 … 충청 대망론 살아있다”

    컴백한 이완구 “한국당 새 리더십 필요 … 충청 대망론 살아있다” 유료

    ... 문제에 관해 더는 묻지 않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완구. [연합뉴스] 충남 지역 3선 의원과 충남지사를 지낸 이 전 총리는 새누리당 원내대표 시절 박근혜 정부의 국무총리로 발탁되면서 '충청 대망론'의 주역으로 떠올랐다. 하지만 성완종 리스트 파문에 연루되면서 취임 62일 만에 총리직에서 물러났다. 이 전 총리는 지난해 12월 대법원에서 무죄 확정 판결을 받았다. 이 전 총리는 ...
  • [단독] 충남도민들 안희정 쇼크 “찍을 사람 없어유, 지켜봐야쥬”

    [단독] 충남도민들 안희정 쇼크 “찍을 사람 없어유, 지켜봐야쥬” 유료

    ... 대답이 가장 많았다. 요즘 현지를 지배하는 정서는 상실감인 듯 했다. JP(김종필 전 총리)의 몰락 이래 이회창·이완구·정운찬 전 총리, 이인제 전 의원, 반기문 전 UN사무총장 등 한때 대망론의 주인공이었던 충청 출신들은 많았지만 결국 정상에 도달한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특히 약 한달여 전만 해도 차세대 리더로 기대했던 안희정 전 지사가 하루 아침에 침몰한데 따른 충격이 커 보였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