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대법 반도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권석천의 시시각각] '징용 판결 지연' 잘한 일이라고?

    [권석천의 시시각각] '징용 판결 지연' 잘한 일이라고? 유료

    ... 것 같아 주저됐습니다.” 지난주 수요일(10일) 서울중앙지법 417호 법정. 양승태 전 대법원장 등에 대한 재판이 열렸다. 첫 증인으로 박찬익 변호사가 나왔다. 그는 2012~2014년 ... 좋겠습니다. 위안부 피해자분들이 제대로 된 사죄와 배상을 정말 받으셨으면….” 일본 정부가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 부품에 대한 수출 규제 카드를 꺼내 들었다. 눈앞의 우려 때문일까. 강제징용 ...
  • 대법, 다발성경화증 근로자 산재 첫 인정 유료

    근로 환경 때문에 희귀병인 '다발성경화증'을 얻었다고 주장한 근로자에 대해 대법원이 1·2심의 판단을 뒤집고 산업재해를 인정했다. 상고심에서 다발성경화증에 대한 산재 인정 여부가 논의되고 ... 사유들이 병을 유발·악화시킬 정도의 수준이라고 볼 자료가 없다”고 설명했다. 이번 판결로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 반올림(반올림)'에 접수된 삼성전자 LCD·반도체 다발성경화증 발병자 ...
  • [간추린 뉴스] 대법, 삼성 반도체 백혈병 산재 불인정 유료

    삼성전자 반도체에서 일하다 백혈병 진단을 받고 사망한 황모씨의 부인 정모(39)씨 등 3명이 근로복지공단을 상대로 낸 유족급여 및 장의비 부지급처분 취소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대법원이 “업무수행과 발병 사이에 상당한 인과 관계가 있다고 보기 어렵다”며 원심(원고 패소)을 30일 확정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