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권석천의 시시각각] 나는 '그들의 감정'이 싫다
    [권석천의 시시각각] 나는 '그들의 감정'이 싫다 유료 ... 타이밍을 놓치지 않으려는 듯 한선교 한국당 사무총장 발언이 나왔다. 지난달 29일 양승태 전 대법원장 첫 공판을 법정에서 지켜보며 느꼈던 건 또 다른 질감의 감정이었다. “이 민주정을 채택하고 ... 생긴 감정이 판결에 영향을 미치고요.” 판사뿐일까. 어떤 검사는 참고인으로 부른 사람이 소환에 응하지 않자 얼마 전 그를 해당 재판의 증인 명단에 집어넣었다. 그의 증언이 꼭 필요했을까. ...
  • “옷은 해지고 갓은 부러진 모습이 지금 법원의 현실이오…”
    “옷은 해지고 갓은 부러진 모습이 지금 법원의 현실이오…” 유료 ... 311호 법정. 100명의 방청객을 수용할 수 있는 이 법정에는 이명박 전 대통령과 양승태 전 대법원장도 피고인으로 등장하고 있다. 법원행정처 심의관 출신인 정다주 의정부지법 부장판사가 지난 2일 ... 비유된다고 했다. 법조계 인사들은 임종헌과 양승태의 재판이 증인 불출석-증인 추가 채택-증인 소환 재촉 등으로 인해 상당 시일이 걸릴 것으로 예상한다. 2년간 이어진 법원 자체 조사와 검찰 ...
  • 법조계 “검찰, 김은경 영장은 청와대도 친다는 메시지”
    법조계 “검찰, 김은경 영장은 청와대도 친다는 메시지” 유료 ... [연합뉴스] '환경부 블랙리스트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은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에 대한 첫 소환 후 영장 청구까지 50여 일간 고심했다. 지난 1월 환경부 압수수색에서 '장관 보고용 폴더'에 ... 50여 일간 환경부 관계자들을 조사하며 물증을 보충할 진술도 추가했다. 지난 1월 양승태 전 대법원장의 영장심사 때와 마찬가지로 김 전 장관의 부인이 변수가 되지 않을 만큼 증거가 단단하다는 것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