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선 후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선데이 칼럼] 길 양 쪽엔 시궁창이 있을 뿐이다

    [선데이 칼럼] 길 양 쪽엔 시궁창이 있을 뿐이다 유료

    ... 이제 도로 평평해졌으니 말이다. 갤브레이스는 이어 말한다. “불황은 통렬할수록 좋다. 하지만 길 필요는 없다.” 지금은 통렬의 순간이다. 조국이 이 정권 내내 장관을 할지, 가소롭지만 대선 후보까지 될지 알 수 없지만, 그것은 그저 회계감사관이 놓쳤던 부정이 더 큰 실체를 드러내는 시간일 뿐이다. 그 시간이 길 필요는 없다. 우리는 지금까지 길의 양쪽 끝으로 달려봤다. 가운데는 ...
  • [선데이 칼럼] 길 양 쪽엔 시궁창이 있을 뿐이다

    [선데이 칼럼] 길 양 쪽엔 시궁창이 있을 뿐이다 유료

    ... 이제 도로 평평해졌으니 말이다. 갤브레이스는 이어 말한다. “불황은 통렬할수록 좋다. 하지만 길 필요는 없다.” 지금은 통렬의 순간이다. 조국이 이 정권 내내 장관을 할지, 가소롭지만 대선 후보까지 될지 알 수 없지만, 그것은 그저 회계감사관이 놓쳤던 부정이 더 큰 실체를 드러내는 시간일 뿐이다. 그 시간이 길 필요는 없다. 우리는 지금까지 길의 양쪽 끝으로 달려봤다. 가운데는 ...
  • “포퓰리즘이 민주주의·기업성장 저해”

    “포퓰리즘이 민주주의·기업성장 저해” 유료

    ... 한-중남미 비즈니스 서밋' 에 참석차 서울을 찾았다. 콜롬비아 경제개발 장관, 주미 대사를 거쳐 2005년부터 14년째 중남미 최대 개발금융기관 IDB 총재를 맡고 있는 그는 차기 콜롬비아 대선 후보로 거론된다. 다음은 문답. 중남미에서 좌파 정권으로 인한 경제 위기가 고조되고 있다. “현재 중남미 정치·경제의 가장 큰 문제다. 특히 나의 아내는 베네수엘라인이다. 장모와 가족들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