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찬호 논설위원이 간다] “총리 직함? 턱도 없어…황교안, 지금부터 바닥 훑어야”
    [강찬호 논설위원이 간다] “총리 직함? 턱도 없어…황교안, 지금부터 바닥 훑어야” 유료 ... 의정 경력은 재선(16·17대)에 불과한 데다 국회를 떠난 지 11년이나 됐다. 2017년 대선 정국에서 민주당 후보 경선을 앞두고 임종석과 친한 전대협 선배 우상호 의원은 임종석에게 “안희정을 ... 일단 21대 국회에 입성한 뒤 3년 후 치러질 지방선거에서 서울시장에 도전해 차차기 대권 주자 지위를 굳힌다는 전략”이라고 전했다. 문제는 내년 4월 총선까지 10개월 남은 기간 동안 '존재감'을 ...
  • 양정철, 김경수 포옹 “내가 지사 출마 안 권했으면 고생 안 했을텐데”
    양정철, 김경수 포옹 “내가 지사 출마 안 권했으면 고생 안 했을텐데” 유료 ... 경남지사 출마를 강권하지 않았으면, 국회의원으로만 있었으면 이렇게 고생을 했을까 싶다”며 “차기 주자가 되면서 특별하게 겪는 시련인 것 같기도 해서 짠하고 아프다”고 말했다. 양 원장은 “선거판에서 ... 노무현 대통령 때 홍보기획비서관(양 원장), 공보담당비서관(김 지사)으로 일한 두 사람은 지난 대선에선 민주당 선거대책위 문재인 후보 비서실 부실장, 공보단 대변인을 각각 맡았다. 두 사람은 ...
  • [서소문 포럼] 박원순에게 침체기는 왜 온걸까
    [서소문 포럼] 박원순에게 침체기는 왜 온걸까 유료 ... 12.1%(지난해 8월)→6.2%(지난 4월, 리얼미터). 박원순(서울시장)에 대한 범여권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 결과다.(신뢰수준 95%에 표본오차 ±2.0%포인트) 그는 지난해 8월에는 ... 그는 “전면 보류”라며 물러선다. 이어 새 광화문광장 조성안을 놓고 당시 행안부 장관이자 대선 경쟁자인 김부겸과 충돌했다. 특히 개발안에 이순신 장군 동상 이전이 포함돼 “성급했다”는 지적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