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경제 브리핑] 대우조선, 초대형 선박 4척 동시 건조 유료 대우조선해양이 초대형원유운반선(VLCC) 4척을 동시에 건조하고 이 중 2척을 진수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선박은 유럽지역에서 수주한 것으로 4척 동시건조는 1993년 이후 26년 만에 이뤄진 일이다. 세계 최대 규모로 기네스북에 오른 길이 530m, 폭 131m짜리 도크가 있어 가능한 일이라는 게 대우조선의 설명이다. 1도크에선 길이 330m, 폭 60m에 ...
  • [경제 브리핑] 대우조선, 초대형 선박 4척 동시 건조 유료 대우조선해양이 초대형원유운반선(VLCC) 4척을 동시에 건조하고 이 중 2척을 진수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선박은 유럽지역에서 수주한 것으로 4척 동시건조는 1993년 이후 26년 만에 이뤄진 일이다. 세계 최대 규모로 기네스북에 오른 길이 530m, 폭 131m짜리 도크가 있어 가능한 일이라는 게 대우조선의 설명이다. 1도크에선 길이 330m, 폭 60m에 ...
  • [사설] 민주노총의 떼쓰기에 밀려 무너지는 법과 원칙 유료 ... 최악의 상황에 빠져 있는 한·일 정부간 갈등 해소의 실마리를 조금이나마 찾을 수 있다. 집단의 힘을 빌린 '떼쓰기'에 밀려 공권력이 무기력할 때의 폐해는 심각하다. 민주노총 산하 금속노조 대우조선지회의 변광용 거제시장 집무실 점거 사건, 금속노조 대전 유성기업 지회 노조원들의 노무담당 임원 감금·폭행 사건 등에서 보듯이 사적 폭력이 판을 친다. 이러다 보니 피켓 시위, 점거 농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