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문 대통령 “위안부 문제 국제 공유” 일본은 거론 안했다 유료

    ... 계셔서 우리도 진실과 마주할 수 있었다”며 이렇게 밝혔다. “내가 살아 있는 증거입니다”란 문장으로 글을 시작한 문 대통령은 “세계 시민사회와 연대해 다른 나라의 피해자들에게도 희망을 주셨 수많은 할머니들과 김복동 할머니를 기억하겠다. 평화로운 한반도를 만들어 가는 것이 할머니들의 희망을 이어나가는 것이다. 슬픔이 희망으로 승화되길 바란다”고 썼다. 그간 민간에서만 기려 ...
  •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손학규 즉각 퇴진 vs '안철수 선대위'면 충분

    [최상연 논설위원이 간다] 손학규 즉각 퇴진 vs '안철수 선대위'면 충분 유료

    ... '제2의 안철수' 같은 강력한 리더십이 필요한데 야권엔 그런 인물이 없다. 바른미래당 일부 의원이 한국당에 합류하는 소통합은 명분이 약하다. 그나마 현실적인 당대당의 중통합은 한나라당을 탈당했 손 대표가 결사반대다. 유승민 한국당행 현재로선 가능성 없어 백브리핑 하는 지상욱·이태규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바른미래당 지상욱(오른쪽), 이태규 의원이 24일 오후 국회 ...
  • [분수대] 호구의 연애

    [분수대] 호구의 연애 유료

    ... 의도를 소개했다. 만인의 연인인 스타도 사랑을 얻기 위해 을이 됐고, 호감 구혼자에서 호구로 변해갔다. 그 컨셉과 진행 과정을 되돌아보니 지금 외교·안보 상황과 판박이다. 호감 구혼자이 '한반도 운전자'는 사라진 지 오래다. '고르디우스의 매듭'을 끊듯 당장 성사될 것 같 비핵화라는 사랑은 요원하기만 하다. 지난해 4월 “새벽잠 안 설치게 해주겠다”(김정은 위원장) 약속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