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돌부처 오승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돌아온 끝판대장 오승환 “정말 많이 반성했다”

    아온 끝판대장 오승환 “정말 많이 반성했다”

    오승환. [뉴시스] '끝판대장'이 아왔다. 오승환(37·사진)이 6년 동안의 해외 생활을 마치고 삼성 라이온즈로 복귀했다. 삼성-KIA전이 열린 지난 10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 ... 대표이사로부터 21번이 새겨진 유니폼을 받아들고 팬들에게 고개 숙여 인사했다. 삼성 팬들은 오승환의 이름을 연호했다. 마운드 위에서 표정이 없어 '돌부처'라고 불리는 오승환이지만 이날은 활짝 ...
  • [IS 인터뷰] '복귀' 오승환, "콜로라도 구단엔 죄송, 더 공부할 것"

    [IS 인터뷰] '복귀' 오승환, "콜로라도 구단엔 죄송, 더 공부할 것"

    10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대답하고 있는 오승환의 모습. 대구=김민규 기자 '돌부처' 오승환(37)이 아왔다. 오승환은 10일 KIA전이 열린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를 찾아 홈구장을 아봤다. 오후 4시쯤 중앙 로비를 통해 야구장에 들어왔고 감독실과 코치실 등을 차례로 방문한 뒤 더그아웃을 아봤다. 때마침 ...
  • [포토]오승환, 돌부처도 웃게 만든 친정 복귀순간

    [포토]오승환, 돌부처도 웃게 만든 친정 복귀순간

    6년 만에 친정팀 삼성 라이온즈로 복귀한 오승환이 KIA와의 홈경기를 앞둔 10일 오후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 도착하고 있다. 미국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에서 아온 오승환은 이후 팔꿈치 수술과 재활을 거쳐 내년 시즌에 마운드에 오를 예정이다. 대구=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19.08.10/
  • '돌부처' 오승환, 삼성 복귀 확정…연봉 6억원에 계약

    '돌부처' 오승환, 삼성 복귀 확정…연봉 6억원에 계약

    '돌부처' 오승환(37)이 삼성 복귀를 확정했다. 약 6년 만이다. 삼성 구단은 6일 '오승환과 2019년 연봉 6억원에 계약을 마쳤다. 다만 잔여시즌 출전 정지로 인한 미지급분이 발생하기 때문에 실수령액은 약 50% 수준으로 줄어든다'며 '프로야구 규약상 다년계약은 불가능한 상황이다. 2020년 계약 관련 사항은 올해 말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 인터뷰] '복귀' 오승환, "콜로라도 구단엔 죄송, 더 공부할 것"

    [IS 인터뷰] '복귀' 오승환, "콜로라도 구단엔 죄송, 더 공부할 것" 유료

    10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대답하고 있는 오승환의 모습. 대구=김민규 기자 '돌부처' 오승환(37)이 아왔다. 오승환은 10일 KIA전이 열린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를 찾아 홈구장을 아봤다. 오후 4시쯤 중앙 로비를 통해 야구장에 들어왔고 감독실과 코치실 등을 차례로 방문한 뒤 더그아웃을 아봤다. 때마침 ...
  • 돌아온 끝판대장 오승환 “정말 많이 반성했다”

    아온 끝판대장 오승환 “정말 많이 반성했다” 유료

    오승환. [뉴시스] '끝판대장'이 아왔다. 오승환(37·사진)이 6년 동안의 해외 생활을 마치고 삼성 라이온즈로 복귀했다. 삼성-KIA전이 열린 지난 10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 ... 대표이사로부터 21번이 새겨진 유니폼을 받아들고 팬들에게 고개 숙여 인사했다. 삼성 팬들은 오승환의 이름을 연호했다. 마운드 위에서 표정이 없어 '돌부처'라고 불리는 오승환이지만 이날은 활짝 ...
  • 돌아온 끝판대장 오승환 “정말 많이 반성했다”

    아온 끝판대장 오승환 “정말 많이 반성했다” 유료

    오승환. [뉴시스] '끝판대장'이 아왔다. 오승환(37·사진)이 6년 동안의 해외 생활을 마치고 삼성 라이온즈로 복귀했다. 삼성-KIA전이 열린 지난 10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 ... 대표이사로부터 21번이 새겨진 유니폼을 받아들고 팬들에게 고개 숙여 인사했다. 삼성 팬들은 오승환의 이름을 연호했다. 마운드 위에서 표정이 없어 '돌부처'라고 불리는 오승환이지만 이날은 활짝 ...